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내가 봐도 너무 짧아'…치어리더, 신경 쓰이는 한뼘 초미니
제시 "가슴 성형 후회 안 해, 왜냐하면…" 솔직 고백
김보민 "김남일과 스킨십? 경기 없을 땐…"
'과감하게 벗었어요'…마마무 솔라, 파격 앞트임 치마
양세찬, 최은주·춘자 브라질리언 왁싱에 '19禁 상상'
'옷 덜 입은 줄'…마마무 화사, 민소매로 드러낸 몸매
도경완 "장윤정, 매일 밤 입술로 때려"…어떻길래
김건모, 결혼 업체 프로필 작성 중 당황 "성 기능 장애?"
[준PO 4차전] 벼랑 끝 롯데 조원우 감독, "박세웅도 불펜 대기한다"
17-10-13 17: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창원 이후광 기자] 벼랑 끝에 몰린 롯데 자이언츠 조원우 감독이 준플레이오프 4차전 마운드 운용을 밝혔다.

롯데는 지난 11일 열린 3차전에서 NC에 패하며 5전 3선승제의 시리즈에서 1승 2패 열세에 몰리게 됐다. 이날 패할 시 이대로 시즌이 끝나는 상황. 거기에 역대 준플레이오프 1승 1패서 3차전을 따낸 팀은 모두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여러 모로 롯데에 불리한 상황이다.

그런 가운데 조 감독은 선발투수로 1차전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던 조쉬
린드블럼을 택했다. 1차전 기록은 6이닝 5피안타 2볼넷 7탈삼진 2실점. 당초 12일 4차전이 열릴 예정이었지만 우천으로 연기되며 린드블럼의 휴식일이 4일로 늘어나며 선발 등판이 확정됐다. 이에 따라 원래 4차전 선발투수였던 박세웅은 불펜 대기한다.

조 감독은 “린드블럼이 던지는 것에 따라 달라질 것 같다. 린드블럼이 이닝을 잘 넘긴다면 그대로 갈 것이고, 혹시 다른 상황이 발생하면 박세웅을 붙일 수도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역시 베스트 시나리오는 린드블럼이 1차전과 같이 긴 이닝을 소화하며 승리를 이끄는 것이다. 그래야 5차전에서 박세웅이 선발투수로 나설 수 있다. 브룩스 레일리는 정강이 부상으로 이번 시리즈 등판이 불투명한 상황. 박세웅이 이날 뒤에 나선다면 마땅한 5차전 선발투수가 없다.

조 감독 역시 “그래도 세웅이가 5차전 선발로 나서는 게 좋다. 일단 오늘은 이겨야하기 때문에 다 대기한다”라고 각오을 다졌다.

[롯데 조원우 감독. 사진 = 창원 김성진 기자 ksjksj0829@mydaily.co.kr] 창원 =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문식 "김성령과 첫날밤 촬영때…" 후끈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이문식이 김성령과의 로맨스 연기에 한이 맺힌 이유를 공개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1대100'에서 조충현은 이문식에게 "방송에서 김성령이랑 로맨스 연기를 그렇게 하고 싶다고 하셨는데?"라고 물었다. 이에 이문식은 "드라마 '일지매'에 김성령이 내 부인으로 나온다고 해가지고 감독님께 '우리 둘이 어울리냐?'
종합
연예
스포츠
애슐리, 즉석 노래 신청에 '모아나 OST' 열창
'컴백' 세븐틴, 청량감이 가득 '어쩌나' 첫무대
톰 크루즈 "아이 러브 코리아" 넘치는 韓 사랑
'언더독' 오성윤·이춘백 감독 "스크린X, 만족"
'아내의 맛'
더보기
더보기
마이클 잭슨 딸 패리스 잭슨 "14살에 커밍아웃,
男女 모두 좋아해"
제임스 완 감독 '아쿠아맨' 티저 포스터 공개, DC부활 이끌까
스칼렛 요한슨 "트랜스젠더 캐릭터 안 맡는다" 왜?
케이트 쇼트랜드, 스칼렛 요한슨 '블랙위도우' 솔로무비 감독 확정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