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그 이슈는…" 김새롬, 이찬오와
이혼 이유 고백
'농구장이야 클럽이야?'…치어리더,
흥 폭발 댄스
홍석천 "내 아이돌 동생은…"
최초 공개
'치명적 팜므파탈'…김태리,
눈빛으로 다한 섹시
'실물이 더 예쁘죠?'…설현,
성화봉송도 예쁨 넘치네
'패왕색 맞네 맞아'…현아,
초섹시 수영복 자태
'재테크 신이네' 송송부부,
부동산 자산만…헉!
"가슴 달린 남자 같아"…정영주,
'삭발에 드레스' 사진 공개
한가림 "이유리 연기 보고 공부해…허당 역할 도전하고파" [화보]
17-09-13 16:3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심민현 수습기자]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 주혜리 역으로 악역에 첫 도전장을 내민 배우 한가림이 bnt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총 세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패션 화보에서 한가림은 포인트 컬러가 돋보이는 페미닌룩으로 화려하고 세련된 도시녀의 모습은 물론 커다란 이목구비가 돋보이는 인형 같은 귀여운 매력까지 선보였다.


화보 촬영 이후 인터뷰에서 그녀는 화끈한 성격을 드러내 동네 언니 같은 편안함을 느끼게 해주는가 하면 연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때면 누구와도 견줄 수 없는 고뇌와 애정을 쏟아냈다.

처음으로 악역에 도전해 새로운 이미지를 보여줄 준비를 마친 그녀는 그동안 욕심냈던 악역을 맡게 된 소감으로 "욕을 먹어보자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미운 역을 하게 되면 욕을 듣는 게 칭찬이지 않나"라며 이번 캐릭터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내비쳤다.


덧붙여 악역을 욕심낸 이유에 대해 "확실한 이미지 변신이 될 것 같았다. 또 억눌린 감정을 분출하고 싶은 갈증이 있어 욕심이 생겼던 것 같다"고 전했고, 주혜리 역을 소화하기 위해 배우 이유리의 연기를 보고 공부하고 있고 무조건 미움을 받기보다 공감할 수 있는 캐릭터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눈에 띄는 연기보다 작은 역할을 통해 천천히 자신의 입지를 다지며 성장하고 있는 배우 한가림. 브라운관이 아닌 무대에 첫 발을 들인 그는 연극 무대에서 바로바로 관객들의 피드백을 느낄 수 있어 그에 대한 희열이 크다며 강단 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지금껏 해온 작품 중 KBS 2TV TV소설 '저 하늘에 태양이'는 또래 연기자들과 추억이 많아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으로 꼽았고, 앞으로 주연에 욕심을 낸다면 tvN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의 주열매 처럼 밝고 허당기 있는 역할에 도전하고 싶다며 솔직하고 사랑스러운 역할에 이입이 잘 되는 편이라고 전했다.

활발하고 털털해 평소 남자 같다는 말을 많이 듣는다는 한가림은 조신하고 여성스러워야 하는 여배우 고정관념에 대해 초반에는 걱정을 많이 했지만 숨기지 않고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며 화끈한 성격을 드러냈다.


편안한 성격 덕분인지 그녀는 매 작품마다 의지할 수 있는 친구들이 많이 생겨 이유리, 박하나와는 작품 후 함께 폴 댄스를 배운 적이 있다고 전하기도.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그녀는 "아빠 같고 친구 같은 이성이 좋다. 그리고 청바지에 흰 티가 잘 어울리는 남자가 매력적이다"라고 답했고, 좌우명이 있냐는 물음에는 "행복하자. 무엇을 하든지 행복해 보이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밝고 귀여운 이미지의 그녀는 사실 슬럼프에 벗어난 지 얼마 안 됐다고 속마음을 털어놓기도 했다. 지금은 물음표를 많이 던질 시기라고 생각한다며 자신을 믿고 주변 사람들을 믿으며 꾸준히 연기를 해 나가는 게 목표라고 담대한 모습과 함께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사진 = bnt 제공]
심민현 수습기자 smerge14@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홍석천 "내 아이돌 동생은…" 최초 공개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방송인 홍석천이 신인 아이돌 8촌 동생을 최초 공개했다. 15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검색어 1위 욕심이 난 홍석천은 "내가 그럼 아이돌 동생 이름 이야기할까? 내가 여기서 이야기하려고 큰 방송에서 참았다"고 입을 열었다. 이에 김가연은 "
종합
연예
스포츠
'그것만이' 하니·안소희·전소미, 걸그룹 출동
고현정 "신인 작가에 대한 선입견 없다"
수영·유리, '극장에서 다시 만난 소녀시대'
이민정, 이병헌 응원차 극장 나들이 '파이팅!'

2018 평창 동계올림픽

SPONSORED
박스오피스
더보기
더보기
게리 올드만 크리틱스초이스 남우주연상,
오스카 청신호
메릴 스트립 "톰 행크스, 17년간 오스카 지명 못받아…충격"
마블 '어벤져스4' 촬영 종료, 시간여행 등장할 듯
'X파일' 질리언 앤더슨 "이제 끝났다, 스컬리 은퇴 선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