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더 내려가면 위험해'…경리, 쇄골에 간신히 걸친 의상
'야시시하네'…청하, 선명하게 비치는 검정 속옷
강수정 "남편이 입으로 부항 떠줘…지금도 뜨겁다"
"이런 X같은 경우가 어딨냐" 안영미, 제작진에 막말
'각선미 다 비쳐'…고소영, 아슬아슬한 시스루 치마
김성철 "정채연과 키스신 전 긴장해서 나눈 말이…"
김희철, 손담비 때문에 얻은 충격 별명 '김OO'
'초미니에 찢어지기까지'…유영, 너무 추워 보이는 다리
'삼시세끼' 시청률 9.8%, 한지민 가고 이제훈 온다
17-08-19 11:5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이 삼형제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은 첫 게스트 한지민과 작별하고 새 게스트 이제훈의 등장을 알렸다.

1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3회는 유료플랫폼 가구 기준 평균 시청률 9.8%, 순간 최고 시청률 12.6%로 3주연속 지상파 포함 전채널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tvN 채널의 타깃 시청층인 20~40대 남녀시청층에서 평균 시청률이 6%, 순간 최고 시청률 7.6%로 전채널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남녀노소에게 고르고 뜨거운 사랑을 받은 것.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이 날 방송에서 이서진, 에릭,
윤균상 삼형제는 게스트 한지민과 득량도에서의 마지막 날을 보냈다. 한지민은 홀로 아침 목장 청소에 나간 윤균상을 위해 에어컨이 있어 시원한 에리카로 마중 나가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마지막 식사로 가지된장덮밥을 준비하는 에릭에게는 다정한 모습으로 요리조수를 자처했지만 유달리 이서진과는 토닥토닥 거리는 현실 남매 같은 모습으로 절로 웃음을 자아냈다. 삼형제와 한지민은 후식으로 산양유 연유를 뿌린 팥빙수로 마지막 식사를 마무리 했다. 삼형제는 마지막 식사를 함께 하면서 한지민에게 다시 한번 고정 출연을 제안하는 등 남다른 애정을 내비쳤다.

삼형제는 한지민 없이 다시 득량도를 찾았고, 혹독한 무더위를 이겨내고자 열무국수를 만들어 먹고 바다로 나서 본격적인 물놀이를 즐겼다. 지난 방송에 이어 통발로 문어를 획득해 통문어 튀김 라볶이를 해먹으며 시청자들의 식욕을 제대로 자극했다. 하지만 삼형제의 관심사는 온통 게스트뿐이었다. 두 번째 게스트를 놓고 다양한 예상을 하며 남자 게스트가 올 것 같다는 걱정 아닌 걱정을 내비치기도. 삼형제의 간절한 바람을 뒤로하고 등장한 게스트는 배우 이제훈. 이제훈은 한지민과 180도 다른 삼형제와의 첫만남을 가지며 앞으로의 이야기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한편,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 = tvN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강수정 "남편이 입으로 부항 떠줘" 후끈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정선희가 꿀이 뚝뚝 떨어지는 강수정 부부에 대해 전했다. 18일 밤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지석진, 이혜영, 강수정, 정선희, 현영이 출연한 ‘여걸식스 동창회 특집’으로 꾸며졌다. 뉴이스트W 종현이 스페셜 MC로 함께 했다. 이날 유재석은 동공지진을 일으키며 “깨가 쏟아지는 강수정 부부. 남편이 매일 입으로 부항
종합
연예
스포츠
"안 망가져" 장동건, 그라서 가능한 외모부심
손나은 "스크린 데뷔작, 부담됐지만 재밌게 촬영"
하지원·김하늘 '가을밤을 밝히는 아름다운 미모'
'예쁨이 한가득' 윤아, 시선을 사로잡는 꽃미모
'승리 열애설'
더보기
더보기
'앤트맨' 마이클 더글라스 "양자영역,
'어벤져스4'에 필수적이다" 궁금증
테일러 스위프트, 민주당 후보 공개지지…
美 중간선거 트럼프 타격받을까
'인피니티 워' 생존자 네뷸라, '어벤져스4'
포스터 공개 "스타로드 총 착용"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파 프롬 홈' 촬영 끝"
인증샷(feat. 젠다야 콜맨)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