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172cm' 김연정, 평범 원피스도 하의실종
로드걸, 수영복 입고 버블파티 '아찔·상큼'
임성민, 눈물 고백…"남편과 떨어져 살아"
'등근육 엄청나'…서현숙, 너무 다른 앞뒤
김빈우, 남편 얼굴 공개…"잘생긴 배우상"
"위로 감사"…'전현무♥' 이혜성, 열애 언급
'얼굴 가득 수염'…지드래곤, 확 바뀐 분위기
'팬티 같네'…수위 너무 높은 걸그룹 의상
.
'삼시세끼' 시청률 9.8%, 한지민 가고 이제훈 온다
17-08-19 11:5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이 삼형제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은 첫 게스트 한지민과 작별하고 새 게스트 이제훈의 등장을 알렸다.

1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3회는 유료플랫폼 가구 기준 평균 시청률 9.8%, 순간 최고 시청률 12.6%로 3주연속 지상파 포함 전채널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tvN 채널의 타깃 시청층인 20~40대 남녀시청층에서 평균 시청률이 6%, 순간 최고 시청률 7.6%로 전채널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남녀노소에게 고르고 뜨거운 사랑을 받은 것.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이 날 방송에서 이서진, 에릭,
윤균상 삼형제는 게스트 한지민과 득량도에서의 마지막 날을 보냈다. 한지민은 홀로 아침 목장 청소에 나간 윤균상을 위해 에어컨이 있어 시원한 에리카로 마중 나가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마지막 식사로 가지된장덮밥을 준비하는 에릭에게는 다정한 모습으로 요리조수를 자처했지만 유달리 이서진과는 토닥토닥 거리는 현실 남매 같은 모습으로 절로 웃음을 자아냈다. 삼형제와 한지민은 후식으로 산양유 연유를 뿌린 팥빙수로 마지막 식사를 마무리 했다. 삼형제는 마지막 식사를 함께 하면서 한지민에게 다시 한번 고정 출연을 제안하는 등 남다른 애정을 내비쳤다.

삼형제는 한지민 없이 다시 득량도를 찾았고, 혹독한 무더위를 이겨내고자 열무국수를 만들어 먹고 바다로 나서 본격적인 물놀이를 즐겼다. 지난 방송에 이어 통발로 문어를 획득해 통문어 튀김 라볶이를 해먹으며 시청자들의 식욕을 제대로 자극했다. 하지만 삼형제의 관심사는 온통 게스트뿐이었다. 두 번째 게스트를 놓고 다양한 예상을 하며 남자 게스트가 올 것 같다는 걱정 아닌 걱정을 내비치기도. 삼형제의 간절한 바람을 뒤로하고 등장한 게스트는 배우 이제훈. 이제훈은 한지민과 180도 다른 삼형제와의 첫만남을 가지며 앞으로의 이야기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한편,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 = tvN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임성민, 눈물고백 "남편과 떨어져 살아"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임성민이 외로움을 토로했다. 12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미국 뉴욕에서 배우의 꿈에 도전 중인 임성민이 출연했다. 미국에서 지내고 있는 임성민과 달리 그의 남편인 마이클 엉거는 한국에 거주 중. 임...
종합
연예
스포츠
전지현·장기용 '따뜻한 세상 함께 만들어가...
네이처 소희 "합류 소감? 정규직 됐다! 울타리 찾은 기분" [MD동영상]
네이처 루 "걸크러시+큐트? 워낙 예쁘고 귀엽게 타고나서…" [MD동영상]
CIX 배진영 '마스크도 가릴 수 없는 잘생김'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스탠 리 사망 1주기, “당신의 유산은 마블 유니버스에서 살아갈 것” 추모열기[해외이슈]
로다주, “‘어벤져스:엔드게임’서 ‘나는 아이언맨이다’ 말고 다른 대사 준비했다”[해외이슈]
크리스 에반스 “‘캡틴 아메리카’로 복귀할 수도 있다” 첫 언급[해외이슈]
케빈 파이기, 마틴 스콜세지 비판에 반격 “마블영화도 시네마다”[해외이슈](종합)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