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서희, 집행유예 중 마약 양성" 보도 나와
'이런 모습 처음' 이태곤, 윤보미 위해서…
"열애설 부인한 노민우, 日서 극비 데이트"
라미란 "결혼 후 자다가 소변" 역대급 고백
클라라, 한 뼘 탱크톱 입고…남다른 섹시美
쇄골 따라 새긴 타투…태연, 신비로운 매력
신현준, 前매니저 '부당 대우' 폭로에 울컥
"위화감 조성" 백종원, 김동준에 버럭…왜?
.
'별별톡쇼', "이민호♥수지가 묵은 런던 호텔 스위트룸 가격보니…" 헉
17-07-29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이민호와 걸그룹 미쓰에이 겸 배우 수지의 영국 런던 밀월여행 이야기가 공개됐다.

2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별별톡쇼'에서 김태현은 "스타들이 스케줄 핑계로 해외에 있다가 데이트를 하는 거는 익히 들어보셨을 거다. 이민호와 수지의 2015년 런던 밀월여행이 딱 그 경우였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워낙 두텁고, 강력한 팬층을 형성하고 있는 두 사람이라서 한국에서의 데이트가 사실 부담스럽긴 했겠지. 그래서 런던에서 데이트를 즐긴 건데, 이걸 또 어떻게 연애매체 기자가 캐치를 해가지고"라고 전한 김태현.

이에 연예부기자는 "이민호는 프랑스 파리에서 화보촬영을, 그 즈음에 수
지는 런던에서 촬영을 하고 있었다. 이 사랑의 여행을 따져보니까 꼭 영화 '미션임파서블'같다. 마지막 장면에 터널로 도버해협을 지나가던 그 열차 있잖아. 그게 유로스탄데, 이민호가 그걸 타고 런던으로 건너간다. 그리고 마치 스파이처럼 현지에서 렌트카를 빌려 이동을 한다. 그리고 영국에서 가장 높은 빌딩인 더 샤드 빌딩에 올라가는데 높이가 무려 310m라고 한다"고 밝혔다.

그러자 붐은 "그날 두 사람이 빌딩 내에 위치한 레스토랑을 이용을 했다. 그래서 조사를 해본 결과 31층에 위치한 레스토랑인데, 런던 시내가 쫙 보인다. 그리고 야경이 그냥 거기서 와인 잔만 짠하고 눈만 마주쳐도 찌리찌리 짜리짜리. 정말 사랑을 확 피울 수 있는 로맨틱한 장소래. 거기서 농어, 연어, 사슴고기 등 여러 가지 고급 메뉴를 들이댔다고 한다"고 추가했다.

이에 다른 연예부기자는 "이들은 그 빌딩에 있는 5성급 호텔에서 2박 3일 묵었다. 근데 이민호가 수지를 정말 많이 배려한 것 같다. 왜냐면 여자들은 여행할 때 숙소가 가장 중요하다. 무려 스위트룸에서 재웠는데, 하룻밤 가격이 190만 원 이상이라고 한다. 그리고 렌트한 차량으로 직접 런던 데이트를 시켜줬다고 한다. 정말 너무 이민호 멋진 것 같다. 그리고 목격한 기자에 따르면 외국에서 현지 팬들을 의식한 나머지 약간 시간차를 두고 조심스럽게 데이트를 했다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사진 = TV조선 '별별톡쇼'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열애설 부인 노민우, 日 극비 데이트"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겸 가수 노민우(34)가 일본 스타 아야세 하루카(35)와의 열애설을 전면 부인했음에도, 두 사람의 핑크빛 스캔들이 재점화됐다. 일본 주간 잡지 프라이데이는 9일, 열애 특종이라면서 '아야세 하루카, 한류 스타 노민우 생...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