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MD리뷰] 종영 '최고의한방' 윤시윤♥이세영, 2017년에 재회했다
17-07-23 00:0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시간여행을 마친 유현재(윤시윤)가 최우승(이세영)과 2017년의 시간에서 재회했다.

22일 밤 KBS 2TV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극본 이영철 이미림 연출 유호진 라준모) 마지막 회가 방송됐다.

유현재(윤시윤)는 2017년의 기억을 가지고 과거로 돌아오는데 성공했다. 그런데 문제가 생겼다. 자신이 살고있던 1993년이 아닌 1994년 6월 17일로 돌아오게 된 것이었다. 이 날은 2017년의 사람들에게 유현재가 실종된 것으로 알려진 바로 그 날이었다.

황급히 이광재(차태현)를 찾아간 유현재. 1994년에 살고있는 과거의 유현재를 찾기위한 행동이었다. 과거의 유현재는 건강이 악화되어 부모님의 유골을 호수에 뿌리기 위해 호수를 찾은 상태였다. 호수가에서 만난 두 명의 유현재. 2017년에서 온 유현재는 1994년의 유현재에게 자신이 미래에서 보고 온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놨다.

2017년의 유현재는 1994년의 유현재를 미래로 보내 그를 치료하려했지만, 1994년의 유현재는 자신의 시간을 살겠다며 이를 거절했다. 그리고 2017년의 유현재는 다시 한 번 시간여행을 시도했다.

한편, 2017년의 시간에서 이지훈(김민재)과 MC드릴(동현배)은 2인조 그룹 제이B로 음악방송에 데뷔했다. 이광재는 참 오랜 시간이 걸려 홍보희(윤손하)에게 마음을 전달하는 데 성공했다.

최우승(이세영)은 월드기획에서 일하며 갑자기 사라진 유현재를 그리워하고 있었다. 그리고 어느 날, 유현재가 2017년의 최우승 곁으로 돌아왔다. 두 사람은 재회의 입맞춤을 나눴다. 이어 유현재는 이광재, 이지훈(김민재) 등 그리웠던 사람들과 재회했다.

지난 6월 2일 첫 방송된 '최고의 한방'은 32회차에 걸쳐 죽은 줄 알았던 과거의 톱스타 유현재가 살아 돌아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려왔다. 후속으로는 배우 고경표, 채수빈이 주연을 맡은 '최강배달꾼'이 오는 8월 4일 첫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굿바이 마요르카'...마법이 끝난다, '역사상 가장 위
스페인 언론이 이강인(22)과 마요르카의 이별을 조명했다. 마요르카는 5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스페인 마요르카의 에스타디 마요르카 손 모시에서 바예카노와 ‘2022-23시즌 라리가’ 38라운드를 치른다. 승점 47점(13승 8무 16패)으로 12...
해외이슈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엄청난 복부 운동+핫요가+채식주의자” 완벽한 몸매[해외이슈]
82살 알 피치노 “난 불임, 29살 여친 임신에 충격” 검사결과 아빠 맞다[해외이슈](종합)
티모시 샬라메♥애둘맘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매일 만나 데이트, 가족과도 인사” 뜨거운 관계[해외이슈]
美 검찰, “‘식인취향’ 아미 해머 성폭행 혐의 증거 없어” 대반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