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엑소 "워너원 무대 눈여겨 봐, 자극도 받는다"
17-07-18 12: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지예 기자] 그룹 엑소(수호, 찬열, 카이, 디오, 백현, 세훈, 시우민, 첸)가 후배 그룹으로 NCT와 워너원을 언급했다.

엑소는 18일 오전 11시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 애스톤하우스에서 정규 4집 '더 워'(THE WAR)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엑소는 눈여겨 보는 후배그룹에 대해 "NCT라는 후배 그룹이 있는데, 정말 사랑하는 동생이다"라며 "모든 후배님들 다 잘하고 계신다"고 말했다. 이어 "저희 멤버들 '워너원' 춤도 출 줄 알만큼 무대를 본다"며 "자극도 받고, 그만큼 모범이 되기 위해서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

이번 엑소 4집 '더 워'는 엑소의 새로운 세계관을 알리는 앨범으로, 켄지(Kenzie),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 및 런던노이즈(LDN Noise), 마즈뮤직(MARZ Music), 더 플립토즈(The Fliptones), 헨리 등 히트메이커가 대거 참여했다. 멤버 첸, 찬열, 백현이 작사에 참여했다.

타이틀곡 '코코밥'(Ko Ko Bop) 레게 기타와 베이스 사운드 조화가 매력적인 에너제틱 레게 팝이다. 운명적인 전쟁을 앞둔 밤, 서로 눈치 보지 말고 춤추자는 내용을 담았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사진 = 김성진 기자 ksjksj0829@mydaily.co.kr]

최지예 기자 olivia73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벤투 감독, "포르투갈 국가 울리면 부르겠다...한국 감독
파울루 벤투 감독은 한국을 이끌고 조국을 상대한다. 1일 오후 2시(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카타르 국립컨벤션센터(QNCC)에서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기자회견이 열렸다. 파울루 벤투 감독과 김영권이 나왔다. 한국은 앞서 열린 2022 국제축...
해외이슈
‘크리스 록 폭행’ 윌 스미스 첫 공개석상, 영화 ‘해방’ 레드카펫서 아내와 밝은 미소[해외이슈](종합)
“‘파워레인저’ 남편 극단적 선택에 온라인서 괴롭힘 당했다”, 아내 충격 받아[해외이슈]
“'가학적 성행위 광고' 발렌시아가와 재계약 거절” 킴 카다시안, 수많은 의상 폐기처분[해외이슈](종합)
“카녜이 웨스트와 이혼하니까 좋은가봐” 킴 카다시안, 딸과 함께 행복한 일상[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