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수영복 수준'…치어리더,
몸에 착 감기는 아찔 점프슈트
홍수현X조세호,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될 뻔?
"매니저에 대시 후 차인 횟수가…"
조은지, 깜짝 고백
"남편 이희준과 매일…"
이혜정, 깜짝 발언 눈길
'현실판 바비인형'…구하라,
군살 제로 슬림핏 몸매
미나, 류필립에 어린 女 유혹
있다는 말에…'충격'
'더 숙이면 다 보이겠어'…
EXID LE, 아찔한 노출
30년 비상 김흥국, 무엇이 그를
한 순간에 '추락'시켰나
[MD할리우드]‘좀비영화 대부’ 조지 로메로 타계, 할리우드 애도 물결
17-07-17 12:0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좀비영화의 대부’ 조지 로메로 감독이 16일(현지시간) 향년 77세로 타계한 가운데 각지에서 애도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조지 로메로 감독은 폐암 투병 끝에 이날 숨을 거뒀다. 그의 매니저 크리스 로는 “전설의 감독 조지 로메로가 16일 세상을 떠났다. 그의 아내와 딸이 곁을 지켰다. 그는 평화롭게 눈을 감았다. 사랑하는 가족, 많은 친구들, 영화 유산을 남겨놓고 시간의 시험을 견뎌낼 것이다”라고 전했다.


‘스릴러의 제왕’ 스티븐 킹은 “내가 좋아하는 공동 작업자이자 좋은 친구인 조지 로메로 감독의 사망 소식을 듣고 슬펐다”라고 애도했다.

마이크 플래너건 감독은 “장르에 대한 로메로 감독의 영향을 과장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우리는 전설을 잃었다”라고 추모했다.

1940년 뉴욕에서 태어난 조지 로메로 감독은 14세때부터 단편영화를 찍었다. 공동각본, 편집, 촬영, 연출을 겸한 1968년 데뷔작 ‘살아있는 시체들의 밤’은 고전적인 공포영화의 관습을 뒤바꾸며 단숨에 스타감독 반열에 올랐다. ‘살아있는 시체들의 밤’ ‘시체들의 밤’ ‘시체들의 날’은 ‘좀비 3부작’으로 불리며 현대 공포영화에 한 획을 그었다.

11만 4,000 달러의 저예산으로 연출한 흑백영화 ‘살아있는 시체들의 밤’은 전 세계에서 3,000만 달러의 수입을 거두며 컬트무비의 고전으로 자리매김했다.

[사진 제공 = AFP/BB NEWS, 트위터 캡처]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조은지"매니저에 대시하고 차인 횟수가…"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배우 조은지가 결혼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26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인생술집'에는 영화 '살인소설'의 주연배우 지현우와 조은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은지는 자신의 매니저였던 남편과 연인이 되기까지의 과정을 털어놓으며 귀를 솔깃하게 했다. 조은지는 "제가 대시
종합
연예
스포츠
정혜성·지우·엄현경·임지연, '꽃보다 아름다워'
김희애·김성령, '나이를 잊은 동안 미모'
신현빈 "여배우들 단톡방서 조용할 날 없다"
남규리, 이규한에 커피차 선물 "답례는 밥차로…"
[MD 단톡]
더보기
더보기
스칼렛 요한슨 '블랙 위도우' 솔로무비, 女감독
연출 맡는다
'데드풀2', 1편보다 많은 1615억원 美 오프닝
전망 '흥행 청신호'
'어벤져스3' 토르 크리스 헴스워스 "믿을 수
없을 만큼 뛰어나다"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로튼토마토 91% 호평 "액션X웃음 폭발"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