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미모 비수기예요'…크리스탈, 후덕해진 비주얼
'내가 바로 인간 샤넬'…부내 폴폴 럭셔리 ★들
쌈디 "야동 안 본 지 3개월, 너무…" 뜬금 고백
'비키니 아니지?'…치어리더, 더운 날씨에 핫해진 의상
유시민 "이재명 당선인에 아주 크게 실망했다"…왜?
진서연 "만난지 3개월 만에 혼인신고, 사랑 아니었다"…무슨 뜻?
한수민, 박명수 스태미나 어떠냐는 질문에…'후끈'
'상의도 하의도 초미니'…김연정, 야구장 달군 아찔 패션
'3대천왕', 시즌2 맞아 이름까지 바꾼다…'푸드트럭' 21일 첫방
17-07-14 11:3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방송 2주년을 맞아 전격 개편하는 ‘백종원의 3대 천왕’이 프로그램 이름도 바꾼다.

14일 SBS에 따르면 ‘백종원의 3대 천왕’은 개편 방송을 시작하는 21일부터 ‘백종원의 푸드트럭’(이하 ‘푸드트럭’)으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식문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프로젝트’를 선언한 ‘푸드트럭’은 ‘요식업계 창업의 신’이라 불리는 백종원이 푸드트럭들을 통해 창업과 장사의 비결을 소개한다. 이에 소자본으로 창업할 수 있어 최근 청년 창업 아이템으로 관심이 주목되고 있는 ‘푸드트럭’을 주제로 한다.

‘푸드트럭’이 도전하는 첫 번째 지역은 ‘강남역’이다. 백
종원은 강남역 ‘푸드트럭 존’ 중 가장 상황이 좋지 않은 9-10번 출구 앞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기존 푸드트럭 운영자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며 새로운 방향으로 이끌고, 기존의 문제점을 해결해 해당 지역 푸드트럭 존을 살리는 과정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데뷔 24년차 중견 배우인 이훈도 푸드트럭에 도전한다. 최근 이훈은 헬스클럽 사업이 실패로 돌아가면서 생긴 채무로 개인회생제도를 통해 빚을 갚아나가는 중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훈은 절박한 상황에 놓인 한 사람으로서 배우의 신분을 뛰어 넘어 푸드트럭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휴게음식점 위생교육 수료부터 푸드트럭 시장 조사까지 진지한 자세로 ‘푸드트럭’에 임하고 있다. 특히, 이훈의 두 아들까지 아빠의 새로운 도전을 적극적으로 지지하며 트럭 세차와 요리를 돕는 등 전폭적인 지지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훈은 ‘푸드트럭’을 통해 기존 강남역 푸드트럭 운영자들과 똑같은 신분으로 백종원의 조언을 받아 푸드트럭에 도전할 예정이다.

완전히 새로운 포맷으로 찾아오는 ‘백종원의 푸드트럭’은 다음주 21일 밤 11시 20분 첫 공개되며 14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3대 천왕'은 다시 보고 싶은 맛집과 명장면을 소개하는 ‘다시찾은 3대천왕 맛집로드’ 특집으로 꾸며진다.

[사진 = SBS 제공] 허설희 기자 husull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쌈디 "야동 안 본 지 3개월, 너무…"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나 혼자 산다' 쌈디가 야동을 안 본지 3개월째가 됐다고 말했다. 22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쌈디의 일상이 그려졌다. 쌈디는 집에서 낙지볶음 소면을 먹었고, 이어 로꼬가 집에 들어왔다. 그는 "여기가 내 집 같아"라는 충격적인 말을 했다. 결국 그 집은 자신의 집이 아니라 로꼬
종합
연예
스포츠
구구단, 붉은악마로 변신한 뀨단이들 '초코코'
'비밀과 거짓말' 김예린 "첫 촬영 전날 잠 못 자"
박정민, 기자의 실수에 대처하는 방법 '유쾌'
장영남 "이주영은 흥미로운 배우, 공부됐다"
'섬총사2'
더보기
더보기
한국계 여성 마블 히어로 '실크' 제작, '스파이더맨' 스핀오프
루카스필름 "'스타워즈' 스핀오프 무기한 연기,
사실 아니다"
린타 해밀턴, '터미네이터6' 사라 코너 27년 만에 복귀
조지 클루니 부부, 이민자 아동 위해 1억원
기부…트럼프 비판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