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굴욕이야'…치어리더, 출렁이는 뱃살 순간포착
정해인 "손예진과 진짜 사귀라는 말에…" 깜짝 고백
유재석, 솔리드 이준 사업 규모에 '깜놀'…어느 정도길래?
이소연, 결혼 3년 만에 이혼 절차 밟아…이유는?
'당당히 드러낸 볼륨'…현아, 초아찔 란제리룩
'카메라 신경 안 써요'…박은영 아나, 내숭 제로 시구
김희정, 절절한 가족사 "죽은 오빠 자식들과…"
소유진, 엽기적 먹방 "뱀이랑 놀다 잡아먹고…"
‘한국농구 선구자’ 故 이성구 선생 부조상, 연세대에 세워진다
17-06-19 16: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한국농구의 선구자’라 불리는 故 이성구 선생의 부조상이 설치된다.

이성구선생기념사업회, 연세농구OB회는 19일 “한국농구의 큰 스승이셨던 선생의 농구 사랑에 대한 유지를 계승하며, 기억하기 위해 한국농구 110주년과 선생의 15주기를 맞아 부조상 제막식을 갖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제막식은 오는 6월 21일 오전 11시 故 이성구 선생의 모교인 연세대체육관에서 거행된다.

한국농구의 산증인이자 역사로 평가받는 故 이성구 선생은 연희전문 농구부 창설멤버로 일제 당시 연희전문의 전일본농구선수권대회 제패를 통해 베를린올림픽에 일본대표로 출전
, 초창기 한국농구를 통해 민족정신을 함양하고 온 국민에게 자긍심을 갖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해방 후 어려운 시기에도 조선농구협회를 재건해 이사장을 역임했고, 한국전쟁의 소용돌이 속에서도 농구의 부흥을 위해 많은 노력도 기울였다.

또한 故 이성구 선생은 아시아농구연맹(ABC) 창설에도 앞장섰다. 창립 부회장을 맡으며 한국농구의 국제화에 초석을 다진 것. 故 이성구 선생이 ‘한국농구의 선구자’라고 불리는 이유다.

이후 후배 양성에 주력하며 한국농구코치협회 창립회장,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초대 총재를 역임한 故 이성구 선생은 2002 부산아시안게임에서 한국 남자농구가 중국을 제압, 20년만의 금메달을 따는 장면을 본 이후 세상을 떠났다.

이성구선생기념사업회는 선생의 서거 3주기(2005년)부터 농구인들의 성금으로 기금을 모아 매년 초등학교 농구선수 남녀 각 1명에게 장학금과 농구용품을 수여하는 이성구상을 시상해왔다.

KBL(프로농구) 역시 출범 초기 모범선수상이라 불렸던 타이틀을 이성구 기념상으로 명명, 매 시즌 모범이 되는 프로선수에게 시상해왔다. 2016-2017시즌에는 김영환(kt)이 이성구 기념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16-2017시즌 이성구 기념상을 수상하고 있는 김영환. 사진 = 마이데일리DB]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유재석, 솔리드 이준 사업규모에 '깜놀'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그룹 솔리드 멤버들이 근황을 전했다. 27일 밤 방송된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 마지막회에는 솔리드가 시즌 마지막 슈가맨으로 출연했다. 이날 근황을 묻는 질문에 정재윤은 "난 계속 음악을 하고 있었다"고 답했다. 이어 유희열은 "정재윤이 세계적인 프로듀서가 됐다. 정재윤이 그간 프
종합
연예
스포츠
소녀시대 윤아, 사진기자가 선정한 '올해의 얼굴'
'엄마야' 우희진 "대리모 의뢰인 역할 맡았어요"
지민 "살해 협박? 그런 말에 휘둘릴 여유 없어"
'스케치' 정지훈 "첫 액션신 촬영 후, 출연 후회"
'고지용 논란'
더보기
더보기
캡틴 아메리카X블랙 위도우, '어벤져스4'서
중요한 역할 맡는다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2조원 돌파, 역대 4번째 '20억불' 초읽기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감독 "스타로드의 선택, 비난하지 말아라"
'성범죄 혐의' 하비 웨인스타인 구속, 유죄
확정되면 25년 복역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