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요즘 대세' 치어리더 안지현,
야구장 밝히는 최강 미모
'MC 데뷔' 손연재, 방송물 먹더니
더 예뻐진 근황
새엄마 밑에서 자란 이파니
"우리 아들도…" 눈물 펑펑
'머리부터 발끝까지 명품'
수영, 부티 나는 공항패션
김태희, 임신 후 첫 포착…
'배 꽁꽁 감추는 포즈'
"돈과 스펙…" 이상순, 이효리 맘에 안들어했던 이유가…
이상민, 전처 이혜영에 누드 화보집 강요…진실은?
'역시 프로야' 치어리더,
힘든 안무 중에도 카메라 아이컨택
[U-20 월드컵] 머릿속이 온통 기니라는 신태용
17-05-20 06: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전주 안경남 기자] 한 대회를 시작하는데 있어 첫 단추를 어떻게 꿰느냐는 무척이나 중요하다. 출발이 좋아야 모든 걸 술술 잘 풀린다. ‘여우’ 신태용 감독의 머릿속은 온통 기니 뿐이다. 첫 경기를 이겨야 다음이 보인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U-20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아프리카 복병 기니를 상대로 2017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조별리그 A조 1차전을 치른다. 한국은 기니를 1승 재물로 보고 있다. 조별리그를 1위로 통과하기 위해선 반드시 잡아야 한다. 한국은 기니, 아르헨티나, 잉글랜드와 한 조다.

첫 경기는 중요하다. 또 그래서 더 어렵다. 신태용 감독은 이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지난 해 여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에서도 피지를 대파하고 기분 좋게 시작했다. 분위기를 탄 한국은 독일과 비기고 멕시코를 꺾었다.

기니전은 한국의 이번 대회 성적을 가늠할 한 판이기도 하다. 기니를 잡지 못하면 아르헨티나, 잉글랜드와 벼랑 끝 승부를 해야 한다. 심리적으로 성숙하지 못한 20세 선수들에겐 최악의 시나리오다.

신태용 감독이 기니전에 모든 걸 쏟는 것도 이 때문이다. 그는 “사실 기니를 직접 보지 못해서 그들의 전력을 뭐라고 평가하기가 어렵다. 비디오 분석만으로 봤을 때 세네갈, 잠비아처럼 아프리카 특유의 축구를 하는 것 같다. 힘과 스피드가 좋고 세트피스에도 강하다. 우리에겐 위협적인 상대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르헨티나와 잉글랜드전은 지금 내 머릿속에 들어 있지 않다. 모든 포커스는 기니전에 맞춰져 있다. 그 다음 아르헨티나, 잉글랜드를 준비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기니전 맞춤 전술도 준비했다. 대회를 앞두고 스리백과 포백을 다양하게 실험하며 기니전을 대비했다. 미지의 팀으로 평가되는 기니가 어떻게 나올지 모르기 때문에 보다 많은 카드를 준비한 것이다.

그만큼 신태용 감독은 기니전만 생각했다. 선수들의 신체 리듬도 기니전에 맞췄다. 부상자를 관리하고 최상의 컨디션을 갖춘 선수를 내보낼 작정이다. 수비 조직이 약점인 기니를 뚫기 위해 수 십 개의 세트피스도 연마했다. 기니전 필승을 기대해도 되는 이유다.

[사진 = 대한축구협회] 전주 = 안경남 기자 knan0422@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무궁화' 임수향 "가족극인데, 내겐 액션드라마"
'결혼' 주상욱♥차예련 "2세는 힘닿는 데까지"
'박열' 이제훈,마지막 촬영후 울었던 이유는?
박명수 "난 MBC 아들…土日 모두 웃음 주고파"
'1박 2일'
더보기
오늘의 인기기사
'머리부터 발끝까지 명품'…수영, 부티 나는
SPONSORED
'낙마사고' 유덕화, 홍콩서 첫 공개 행보…혼자 걷는 모습도
조스 웨던, '저스티스 리그' 재촬영 이미 착수했다
DC '원더우먼' 여성 시사회 개최, 남성 "성차별" 반발
'오블리비언' 감독, 톰 크루즈 주연 '탑건2' 연출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