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노출도 당당하게' 이엘,
김혜수 뺨치는 과감 레드카펫
'이렇거면 왜 입었어?' 정아,
대놓고 핑크 속옷 공개
서정희 "사람들과 소통 안해,
항상 집에만…" 안타까운 고백
가희 "남편 양준무, 팬티만 입고
프러포즈" 초민망
'대놓고 보여주네'…다이아 은진,
무대 위 속바지 노출
윤현숙 "윤정수와 같이 살
의향 있다"…김숙 분노
김지민 "前매니저, 유상무와
열애 알아채고는…" 경악
'왜 이렇게 귀여워'…정채연,
주체할 수 없는 애교
[MD리뷰] '시카고타자기' 고경표 "난 유령작가이자 유령" 반전
17-04-21 21: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시카고 타자기' 고경표가 진짜 유령이었다.

21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금토드라마 '시카고 타자기'(극본 진수완 연출 김철규) 5회에는 한세주(유아인)와 유진오(고경표)의 관계에 대해 그려졌다.

10년 전, 백태민은 한세주의 방에서 그의 글을 읽었다. 한세주는 "내 첫 독자는 항상 너였잖아. 읽고 채찍 하는 건 좋은데 당근도 좀 주면서 때려"라고 말했다. 백태민은 진지하게 그의 글을 읽었고, 한세주는 "선생님한테 보여드리지 말아야겠다"라고 말했다. 백태민의 아버지이자 한세주의 스승인 백도하(천호진)는 백태민에게 엄격한 잣대를 들이밀곤 했다.

이후 현재로 돌아온
한세주는 "나는 내 글을 뺏기면 뺏겼지, 남의 글을 베끼진 않아"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왕방울(전수경)은 전설(임수정)에게 "사람을 죽였다고, 죽여서는 안되는 사람을 죽였다고 네가 10살 때 그러더라"라고 말했다.

꿈 속에서 겪은 일이 타자기를 통해 글로 표현되는 미스터리한 현상에 한세주는 계속 당황스러워 했다.

이후 한세주는 전설을 만나 "네 마음대로 해. 다신 내 눈 앞에 나타나지마. 너랑 얽힌 이후로 좋은 거 하나도 없었어. 나 도울 생각 하지말고 모른척 해"라고 소리쳤다.

이어 유진오는 연재 탓에 힘들어하는 한세주에게 "원하신다면 작가님에게 드리겠다. 대신 조건이 있다. 반드시 이 소설을 끝마쳐야 한다. 소설을 마칠 때까지 작가님과 함께 이 작업실에 있도록 해달라"라고 말했다.

한세주는 고심 끝에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고 입장 발표를 했다. 그는 "유령작가설에 대한 내 입장을 표명하겠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그때는 틀렸고 지금은 맞다. 내 유령작가는 바로 이 사람이다. 이 모든 것은 내 책임이다. 기사에 나온 그 여자는 이 일과 무관하다. 협박 전화를 삼가달라"라고 말했다.

하지만 이후 집에서 해당 영상을 다시 본 한세주는 크게 놀랐다. 그의 옆에 유진오가 없었기 때문. 그 때 유진오가 한세주 옆에 나타났고 "난 유령작가이면서 유령"이라고 말했다.

[사진 = tvN 방송 화면 캡처]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연예인 볼링단 '팀원' 많이 사랑해주세요"
송해 "'전국노래자랑'만 하는 줄 알더라"
세븐틴, 청량돌의 사랑앓이 '울고 싶지 않아'
임시완, 병무청 승인받고 칸으로 '다녀올게요'
'세상의 모든 방송'
더보기
오늘의 인기기사
[단독] '차우찬 ♥' 한혜진, 열애 인정 후
SPONSORED
아리아나 그란데 "투어 연기, 아직 결정 못했다"
'미녀와 야수' 감독, '프랑켄슈타인의 신부' 연출확정
'레지던트 이블' 화려한 부활, 6편 리부트 확정
슈왈제네거, 제임스 카메론 제작 '터미네이터' 복귀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