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지원이·제시…'센캐' NO, 남자보다 멋있는 언니들
"제모? 다리털 이미 국과수"…박유천, 의혹 반박
태진아 "강남♥이상화, 엿 같아"…무슨 뜻?
"환상적이야" 포체티노 감독의 손흥민사랑
'속 다 보일라'…모모랜드 낸시, 움직일 때마다 아찔
'말라도 있을 건 다 있어'…서현숙, 탄탄 복근 자랑
KG 곽재선 회장, 200평 집 공개…드라마 촬영까지
"나 코미디언 아니야"…권다현, 엉뚱 매력 작렬
[MD포커스] 차태현, '1박2일'서 미리 만난 라준모PD
17-04-03 10:2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배우 차태현이 '1박2일'에서 라준모 PD로 깜짝 변신했다.

지난 2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2일')은 '해장국 로드' 마지막 이야기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준호, 김종민, 정준영의 서울팀이 차태현, 데프콘, 윤시윤의 목포팀에게 패했다. 이에 목포팀은 퇴근이 가능했지만 서울팀은 숙소에서 하룻밤을 더 머무르며 다음날 아침 기상미션을 수행하는 운명을 맞이하게 됐다.

그런 가운데 다음날 아침 목포팀 차태현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었다. 새벽에 도착해 아이들이 깰까봐 집에 가다 말고 다시
돌아왔던 것.

이후 패배한 서울팀은 기상 미션을 수행했다. 기상미션은 셀프 기상 촬영. 제작진은 이미 모두 퇴근한 후였다.

이에 차태현도 서울팀의 기상 미션 수행에 동참했다. 셀프 촬영이 요구된 만큼 그가 멤버들과 함께 촬영에 나섰다. "내가 찍어줄게"라고 호기롭게 말한 차태현은 총연출로 변신, "잘 찍어 봅시다"라고 출연자들을 격려하는가 하면 각 앵글에 맞게 카메라를 세팅했다. 카메라를 세세히 체크하는 차태현의 모습에 김준호는 "얘 없으면 큰일날 뻔 했다"고 안도했다.

이런 모습은 '프로듀사'와 '최고의 한방'의 차태현을 떠올리게 했다.

차태현은 예능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했던 KBS 2TV '프로듀사'에서 '1박2일'을 맡고 있는 라준모 PD로 열연한 바 있다. 또 그는 5월 편성 예정인 KBS 2TV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으로 첫 연출 도전에 나선다. 차태현은 유호진 PD와 함께 공동 연출을 맡는다.

이날 '1박2일'에서 보여준 총연출 차태현의 모습은 '프로듀사'의 라준모 PD를 연상케 했으며 앞으로 선보일 '최고의 한방'의 라준모 PD의 모습을 짐작케 했다. 자연스레 연출자 마인드로 변신한 차태현. 이런 모습이 PD로 변신할 그의 활약을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사진 = KBS 2TV 방송 캡처]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태진아 "강남♥이상화, 엿 같아"…무슨 뜻?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가수 강남이 공개 열애를 시작한 스피드스케이팅 이상화 선수 언급에 당혹감을 표현했다. 17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한끼줍쇼'에는 가수 태진아와 강남이 밥동무로 출연해 강남구 자곡동에서 한 끼 식사에 도전했다. ...
종합
연예
스포츠
'심쿵주의보' 정우성·조인성, 급이 다른 비...
전소민·양세찬 '런닝맨 대표로 이광수 응원왔어요' [MD동영상]
정승환 "방탄소년단·트와이스와 함께 활동할 수 있어 감사" [MD동영상]
방탄소년단 정국 "아미는 우리의 모든 것!"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타이거 우즈, "이 재킷이 정말 편안하다" 11년 만의 마스터스 정상 [해외이슈]
PHI 하퍼, 옛 동료 스트라스버그에게 스리런 한방 [해외이슈]
성질 못 참은 푸이그, 2경기 출장 정지 징계 [해외이슈]
'손흥민 골에 너무 흥분했나'...토트넘 팬, 경기장 난입 [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