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건강미 뿜뿜'…씨스타 보라,
적당히 살 오른 허벅지
치어리더 연봉 1위 박기량
"돈? 다 썼다"…뭐 했길래
구혜선 앓고 있는 병,
얼마나 위험한가 봤더니…
'수영장 갔다 왔어?'…오초희,
모두가 놀란 파격 의상
이지아 조부 친일활동내역 봤더니…
'충격 그 자체'
서현, 너무 펄럭거리는 시스루
'코디 혼나야겠어'
'여러모로 시선집중'…클라라,
과감 의상에 달린 노란리본
'왜 이렇게 후덕해졌어?'
나뮤 손성아, 몰라보게 바뀐 외모
손석희, 홍석현 출마설 속 "우린 특정인·집단 위해 존재하지 않아"
17-03-21 07: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손석희 앵커가 홍석현 전 중앙일보, JTBC 회장의 대선 출마설 속에 앵커브리핑을 통해 이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손석희 앵커는 20일 방송된 JTBC '뉴스룸'의 앵커 브리핑에서 "오늘은 저희들의 얘기를 드려야 할 것 같다"며 말문을 열었다. 홍 전 회장의 사퇴와 정계 진출설 속에서 JTBC의 향후 보도에 변화가 생길 수 있다는 일부 시선에 대한 입장이었다.

손 앵커는 "지난 몇 년간, 대기업의 문제들, 그중에서도 대부분의 사람들이 저희 JTBC와 특별한 관계에 있다고 믿고 있는 특정 기업의 문제를 보도한다든가, 매우 굳건해 보였던 정치권
력에 대해 앞장서 비판의 목소리를 냈을 때 저희들의 고민이 없었다고 할 수 없다. 그것은 예외 없이 커다란 반작용을 초래했기 때문이다"며 "적어도 저희들이 생각하기에 언론의 위치는 국가와 시민사회의 중간에 있으며 그 매개체로서의 역할은 국가를 향해서는 합리적 시민사회를 대변하고 시민사회에는 진실을 전하는 것이라고 믿는다"고 전했다.

이어 "지난 주말부터, JTBC는 본의 아니게 여러 사람의 입길에 오르내렸다. 가장 가슴 아픈 건 저희가 그동안 견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던 저희의 진심이 오해 또는 폄훼되기도 한다는 것"이라고 홍 전 회장의 사퇴 후 세간의 시선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그는 "저희가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명확하다. 저희는 특정인이나 특정집단을 위해 존재하지 않는다"며 "저나 기자들이나 또 다른 JTBC의 구성원 누구든. 저희들 나름의 자긍심이 있다면, 그 어떤 반작용도 감수하며 저희가 추구하는 저널리즘을 지키려 애써왔다는 것이다"고 강조했다.

또 손석희 앵커는 "그리고 저는, 비록 능력은 충분치 않을지라도, 그 실천의 최종 책임자 중의 하나이며 책임을 질 수 없게 된다면 저로서는 책임자로서의 존재 이유를 찾기 어려울 것이다"는 의미심장한 문장으로 앵커브리핑을 마무리했다.

[손석희 앵커. 사진 = JTBC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사진 및 기사 구매 content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서현·보라·니콜·효민 '꽃샘추위 잊게하는 미모'
'클라라에겐 이미 한여름'…파격 노출 패션
"후배 걸그룹, 라이벌이라고 생각했지만…"
성냥 좀 씹는 이성민 '아재파탈 폭발'
'하숙집 딸들'
더보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앤드류 가필드가 행운 빌어줘"
제시카 차스테인 "DC '고담시티 사이렌' 출연 원해"
알리시아 비칸데르 '툼레이더', 스틸컷 2장
최초 공개
잭 스나이더 "'저스티스 리그'의 심장은
사이보그"
스타 패션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