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코리안특급 안 죽었네' 박찬호,
현역 폼 나오는 시구
'끼부림은 이렇게'…설리,
시스루 입고 교태 작렬
'마블리가 반한 몸매'…예정화,
압도적 S라인 예술이야
차태현 "아내가 돈 관리 다 한다,
내 용돈은…"
민효린, 시스루 속 아찔 각선미
'태양 놀라겠어'
'큰일날 뻔…' 이청아, 가녀린 다리에 걷기도 힘드네
'현빈 가졌으면 됐잖아'…강소라,
몸매까지 다 가진 여자
"재혼 안 하려 했는데…"
임채무, 깜짝 열애 고백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 "커리, 24점 넣었지만 내준 점수도 많았다"
17-02-17 21: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인천 김진성 기자] "24점을 넣었지만, 내준 점수도 많았다."

우리은행이 17일 신한은행과의 원정경기서 승리했다. 경기 출발이 좋지 않았으나 존쿠엘 존스를 2쿼터에 투입하면서 흐름을 바꿨다. 후반전에 위기도 있었으나 신한은행의
추격을 뿌리쳤다. 역대 최고승률 도전을 이어갔다.

위성우 감독은 "커리가 24점을 넣었지만, 내준 점수가 많았다. 농구는 넣는 것만큼 막는 것도 중요하다. 윌리엄즈에게 내준 점수 자체는 어쩔 수 없었지만, 최선을 다하지 않았다. 못 막는 건 몰라도 좀 더 집중해줘야 한다"라고 말했다.

끝으로 위 감독은 "김단비가 정말 잘해줬다. 중요할 때 점수를 만들었고, 수비도 많이 좋아졌다. 7라운드는 정상적으로 치를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위성우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인천=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사진 및 기사 구매 content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공유, 도깨비가 나타났다 '이 남자 갖고 싶네'
'크로스컨트리' 강한나 "유일한 여배우라…"
'고소영 "10년만에 복귀라는 말, 부담스러워"
'보통사람' 라미란 "시나리오 대사 없앴다"…왜?
'3대천왕'
더보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마고 로비, '할리퀸' 분장 모습 첫 공개
'로건' 휴 잭맨 "17년동안 울버린 사랑했다"
'혹성탈출2' 맷 리브스, '더 배트맨' 감독 확정
'제임스 본드 25', 올해 크로아티아 촬영 돌입
스타 패션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