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굶지도 않는데…" 서예지, 소멸각 개미허리
지민 탈퇴한 AOA, 앞날 불투명 '어쩌나'
조세호 감량이 女배우 때문? 실명 고백
한예슬, 센 화장 해놓고…본성 못 숨기네
노현정, 남편 정대선과 결혼식 등장…관심↑
신재은, 새빨간 수영복 입고서…명불허전
도티 수입 위엄 "김숙·전현무 합쳐도 안 돼"
"우울·불안 올 것" 홍선영, 정신건강 위험
.
KBS 단막극 '괴물' 무대화 된다, 연극 '베헤모스' 캐스트 공개
16-12-29 09:5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연극 '베헤모스' 캐스트가 공개됐다.

연극 '베헤모스'는 뮤지컬 '난쟁이들', '젊음의 행진', '형제는 용감했다' 등 꾸준히 창작뮤지컬 작업을 해온 PMC프러덕션이 2011년 '밀당의 탄생' 이후 6년 만에 선보이는 연극이다.

연극 '베헤모스'는 2014년 3월 방영된 KBS 2TV 드라마 스페셜 '괴물'(극본 박필주 연출 김종연)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드라마스페셜 '괴물'은 유력 정치인의 아들에게 벌어진 살인 사건을 중심으로 그를 변호하는 자와 응징하는 자의 파워 게임을 통해 악의 순환을 그리며 방영 당시 탄탄한 스토리와 긴장감 넘치는 연출로 호평받은 바 있다. 이에 2015년 제 49회 휴스턴 국제영화제TV영화 부문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웰메이드 단막극으로 손꼽히는 드라마스페셜 '괴물'이 지닌 묵직한 메시지에 매력을 느낀 PMC프러덕션은 '베헤모스
'라는 작품으로 무대화를 결정, 2017년 첫 작품으로 관객들 앞에 첫 선을 보인다.

연극 '베헤모스'는 돈과 권력 앞에서 어느 누구 하나 다르지 않은 인간의 추악한 속물근성을 날카롭게 꼬집으며 과연 누가 괴물인지, 우리는 그들과 과연 얼마나 다른지에 대한 씁쓸한 질문을 던지고자 한다.

2016년 '글로리아', '팬레터', '트릴로지' 시리즈 등 연출작마다 연타석 매진 행렬을 이어가며 두터운 팬층을 거느리고 있기도 한 김태형 연출이 2017년 첫 작품으로 연극 '베헤모스'를 선택했다.
또 '풍월주', '살리에르' 등으로 호평을 받아 온 작가 정민아가 각색을 맡아 TV에 최적화된 대본을 무대의 언어와 구성으로 옮겼다. 김태형 연출과 정민아 작가의 첫 호흡에 작품에 대한 기대감 역시 높아지고 있다.

한번 맡은 사건은 끝까지 파헤치고, 윗사람 눈치는 보지도 않는 정의감 넘치는 열혈검사 오검 역에는 정원조와 김도현이 더블 캐스팅 돼 이변의 음모를 밝히기 위해 뛰어 들었다.

젠틀하고 스마트한 겉모습 뒤에 돈을 위해서라면 어떠한 수단도 서슴지 않는 이변. 오로지 거액을 위해서라면 태석의 살인도 무죄로 만들 각오도 능력도 충분한 이변 역은 최대훈과 김찬호가 맡았다.

명문대 재학생이라는 가면과 재벌 아버지라는 수단을 이용해 방탕한 생활을 이어가고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내면에는 어린 시절의 깊은 상처를 안고 있는 태석 역에는 문성일과 이창엽이 캐스팅 됐다.

권동호가 태석의 아버지인 재벌 정치인 창훈 등의 역할을 맡아 연기하고 김히어라는 태석과의 하룻밤을 위해 호텔에 갔다 죽음을 맞이한 민아 역 등을 맡아 극을 풍성하게 이끌어 갈 예정이다.

연극 '베헤모스'는 2017년 2월 1일부터 서울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초연된다.

[사진 = PMC프로덕션 제공] 허설희 기자 husull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존재감無" 조세호, 女배우 막말에 상처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개그맨 조세호가 전소민에게 호감을 표시했다. 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선 10주년을 맞아 '시청자들이 뽑은 다시 보고 싶은 특집'으로 '환생 편'을 진행했다. 스페셜 게스트로는 가수 지코, 선미, 조세호가 출연했다. 이...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자 급증, 제니퍼 애니스톤 “제발 마스크 써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