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차원이 다른 금수저"…'도깨비' 육성재, 샤방샤방 럭셔리 꽃미소
16-11-11 08:3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전원 기자] 배우 겸 가수 육성재가 파격적인 ‘골드빛 슈트’를 입은 ‘럭셔리한’ 도깨비 가신(家臣) 유덕화로 완벽 변신했다.

오는 12월 2일 오후 8시 첫 방송 예정인 tvN 10주년 특별기획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에서 육성재는 굴지 기업의 종손이자 재벌 3세인 13대 째 도깨비를 모시는 가신 집안의 4대 독자 유덕화 역을 맡았다. 도깨비 공유를 보필하고 모시는 ‘도깨비 시종’으로 색다른 모습을 보이게 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육성재가 샤방샤방한 ‘꽃미소’를 날리며 개성 넘치는 매력을 발산한 첫 촬영 현장이 눈길을 끌고 있다. 화려한 골드 컬러 체크 슈트를 위 아래로 장착한 육성재가 서점에서 따사로운 눈빛을 지은 채 누군가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는 것. 1년 2개월 만에 안방극장으로 복귀한 육성재가 만들어낼 ‘도깨비 가신’ 유덕화 캐릭터는 어떤 모습일지 관심을 상승시키고 있다.

육성재의 첫 촬영은 지난 9월 19일 경기도 부천시의 한 서점에서 진행됐다. 육성재는 촬영 시작 시간보다 일찍 현장에 도착, 이응복 감독과 스태프들에게 일일이 90도 폴더 인사를 건넸던 상태. 육성재는 촬영을 대기하는 순간에도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고 대사 연습에 몰두하는 모습으로 첫 촬영에 대한 각별한 설렘을 표출했다. 또한 촬영을 준비하는 내내 특유의 풋풋하고 싱그러운 미소를 얼굴 가득 지어내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끌어올렸다.

특히 촬영이 시작되자 육성재는 귀엽고 발랄한 미소와 더불어 캐릭터와 혼연일체가 된 듯한 감정 몰입으로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사소한 손짓이나 발짓 등 제스처까지 이응복 감독에게 질문을 건네고 자신의 느낌을 전하는 등 유덕화 캐릭터를 완성하기 위해 노력을 거듭했던 것. 짧은 장면임에도 첫 촬영을 위해 꼼꼼하게 준비를 해온, 육성재의 열정이 현장을 달궜다.

제작사 측은 “육성재는 허세와 허풍, 코믹은 물론이고 따뜻하고 다정다감한 면모까지 다 갖춘 도깨비 가신 유덕화 역에 딱 들어맞는 캐스팅”이라며 “불멸의 삶을 사는 도깨비 공유 옆에서 특유의 톡톡 튀는 매력을 야무지게 펼쳐낼 육성재의 대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tvN 10주년 특별기획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는 명실상부한 ‘로코 대가’ 김은숙 작가와 ‘히트작 메이커’ 이응복 감독이 ‘태양의 후예’ 이후 또다시 의기투합한 작품. 공유-이동욱-김고은-유인나-육성재 등 대한민국 대세 배우들이 총출동해 지금껏 대한민국에서 보지 못했던 역대급 ‘판타지 로코’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The K2’ 후속으로 오는 12월 2일 오후 8시 첫 방송된다.

[사진 = 화앤담픽처스]

전원 기자 wonw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조규성, '20세' 지민주와 열애?…"사생활" 애매모호→"
2022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 중인 축구 국가대표팀 조규성(24)이 모델 지민주(19)와 열애설에 휩싸였다. 1일 온라인상엔 조규성과 지민주가 서로의 SNS 계정을 맞팔로우한 관계라는 사실이 화제로 떠오르며, 핑크빛 스캔들로 번졌다. 이에 지...
해외이슈
‘크리스 록 폭행’ 윌 스미스 첫 공개석상, 영화 ‘해방’ 레드카펫서 아내와 밝은 미소[해외이슈](종합)
“‘파워레인저’ 남편 극단적 선택에 온라인서 괴롭힘 당했다”, 아내 충격 받아[해외이슈]
“'가학적 성행위 광고' 발렌시아가와 재계약 거절” 킴 카다시안, 수많은 의상 폐기처분[해외이슈](종합)
“카녜이 웨스트와 이혼하니까 좋은가봐” 킴 카다시안, 딸과 함께 행복한 일상[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