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은근히 각선미 자랑 중?'
서현숙, 요염한 자세
파격 즐기는 설리, 이번에는…
"속았지롱"
태진아, 소속사 찾아온
워너원 팬들에…헉!
'짧은 치마 때문에…' 치어리더,
엉거주춤 댄스
'파격적인 하의실종' 박보람,
역대급 노출
이지성 "차유람과 결혼 생활,
하루하루가 지친다"…헉!
신동엽 "故김광석, 사망 이틀 전
술자리 가졌는데…"
'볼륨감 으뜸이야!'…심으뜸,
감탄 유발 수영복 몸매
[MD인터뷰①]양방언 “하현우의 ‘정선아리랑’, 밴드사운드로 들려주겠다”
16-10-14 09:3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재일 한국인 2세 양방언은 젊은 시절, 의사 가운을 벗고 피아노 앞에 앉았다. 부모님은 일본에서 차별받지 않는 의사의 길을 권했지만, 아들은 자신의 꿈을 찾아 떠났다. 20년의 세월이 지난 현재, 양방언은 아시아를 대표하는 크로스오버 아티스트로 우뚝 섰다.

“20년이 순식간에 지나갔어요. 의사를 관뒀을 때 다른 문을 열었던거죠. 감회가 새롭네요. 프로듀서, 솔로활동, 음악감독 등 다양한 활동을 하며 20년을 보냈어요.”

오는 11월4일은 그가 자신의 이름으로 일본에서 첫 솔로앨범 ‘The Gate of Dreams’를 발표한지 꼭 20년이 되는 날이다. 영화 ‘천년학’, 다큐멘터리 ‘차마고도’, 게임 ‘아이온’ 등 경계를 가로지르며 자신 만의 독창적인 음악세계를 구축했다.


데뷔 20주년을 맞아 베스트음반과 콘서트를 펼친다. 베스트 음반은 2장의 CD에 모두 35곡을 담는다. 뷰티풀 데이즈에는 솔로음반의 베스트를, 컬러풀 데이즈에는 영상작품의 베스트를 수록한다.

그는 가장 유명한 곡 ‘프런티어’를 새로운 버전으로 만든 ‘네오 프런티어’를 비롯해 ‘에코즈’ ‘아이온’ ‘티어즈 오브 블루 드라곤’을 다시 만들었다. 전혀 다른 느낌의 곡으로 재탄생했다. 특히 ‘네오 프런티어’는 마치 미래 배경의 SF영화를 보는 듯한 느낌이다.

“지난 2월에 홍대 클럽데이에서 ‘프런티어’를 즉흥적으로 새롭게 연주했어요. 그 느낌이 너무 좋았죠. ‘네오 프런티어’는 그렇게 탄생했어요.”

모든 순간이 축복이고, 기억에 남지만 특히 지난해 파리 유네스코에서 고은 시인과 협업한 공연이 깊은 여운으로 남았다. 고인 시인이 쓴 평화의 시를 작곡해 한국, 일본, 미국, 프랑스 연주자들과 무대에 올랐다. 소치 올림픽 폐막식에서 ‘아리랑 판타지’를 연주한 것도 잊히지 않았다.

그는 11월 3일~5일 국립극장에서 20주년 기념 콘서트 ‘유토피아’를 개최한다. 3일 ‘국카스텐’의 하현우, 4~5일에는 하모니카 연주자 전제덕이 게스트로 참여한다.


“5년 전 쯤에 국카스텐의 음악을 듣고 깜짝 놀랐어요. 한국에 드디어 이런 음악이 나왔구나 싶더라고요. 직접 만나보니까 음악 취향도 비슷하더군요. 꾸준히 만나면서 음악적 교감을 나누고 있죠.”

이번 무대에선 하현우가 부르는 ‘정선 아리라’이 초연된다. 그는 “밴드 사운드 버전의 ‘정선 아리랑’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하현우 씨의 목소리는 특유의 맛이 있어요. 록과 팝을 다 갖고 있죠. 그런 보컬이 많지 않거든요. 무엇보다 엄청 착해서 좋아요(웃음).”

[사진 제공 = 앤돌프뮤직]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태진아, 소속사 찾아온 워너원 팬들에…
[마이데일리 = 허별희 객원기자] 태진아가 그룹 워너원을 보기 위해 YMC 엔터테인먼트를 찾아온 팬들에 워너원 스케줄을 알려줘 따가운 시선을 받았다고 알려졌다. 22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슈퍼 대디 - 태진아' 편으로 그려졌다. 이날 연예부 기자는 "태진아가 매입한 용산 건물이 현재 시세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범죄도시' 지오디 "윤계상 응원 왔어요"
이정재·김선아·박소담 '범죄도시 응원 왔어요'
'음주운전 혐의' 이창명, 첫 항소심 출석
콜린 퍼스 "한국에 꼭 오고 싶었다"
'컬투쇼'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은근히 각선미 자랑 중?' 서현숙, 요염한
'킹스맨2' 북미 453억원↑ 오프닝 전망,
1편보다 높다
매튜 본 감독 "톰 하디 주연 '울버린' 만들고 싶었다"
폭스 CEO "다른 배우와 '울버린' 리부트
가능하다"
매튜 본 "'킹스맨2' 애초 3시간 40분, 감독판 생각중"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