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못 움직여 안절부절'…솔라, 민망한 하의 실종
'투머치하게'…치어리더, 대놓고 과한 스타일링
윤승아♥김무열, 130평 양양집 지으며 '뿌듯'
김학래 아들, 이용식 딸과 연인 발전 가능성 묻자…
전남편 사채빚 갚는 낸시랭 "이자만 월 600만 원"
표은지, 도발적인 전신 스타킹 자태…헉!
"형 주식만 안 올라"…유재석, 지석진 놀리기 돌입
'부담스럽네'…최소미, 한껏 치솟은 볼륨
.
삼바 만큼 뜨거운 리우 올림픽 폐막식 현장 [곽경훈의 돌발사진]
16-08-22 16: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리우데자네이루 (브라질) 곽경훈 기자] 22일 오전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마라카낭 경기장에서 '2016 리우올림픽' 폐막식이 진행됐다.

이번 브라질 리우 올림픽은 120년 역사상 처음으로 남미 대륙에서 열린 대회이며, 리우올림픽 조직위는 브라질이 말하는 평화를 주제로 전세계의 축제 한마당을 펼쳤다.





▲ 쏟아지는 폭우도 끄떡없는 성화

오전부터 내리던 빗줄기는 오후에 소강상태를 보이다 폐회식 전부터 거세게 비바람이 몰아치고 있다.



▲ 김현우 '태극기 들고 기수단으로 등장'

한국 선수단은 김현우를 폐막식 기수로 내세웠다. 김현우는 15일 레슬링 남자 그레코로만형 75kg급에 출전, 1회전서 로만 블라소프(러시아)에게 석연찮은 판정 끝에 패배했다. 그러나 패자전과 동메달결정전서 연이어 승리,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그는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개막식에서도 기수를 맡았다. 두 차례 종합대회 기수로 한국 스포츠의 얼굴임을 입증했다.



▲ 슈퍼마리오 아베,슈퍼모델 이자벨 굴라르, 줄리아 마이클스 '내가 누굴까?'

폐회식에서 깜짝 등장한 2020년 올림픽 개최지 일본의 아베 총리가 깜짝 등장을 했고, 슈퍼모델 이자벨 굴라르는 삼바의 댄서로 등장했다. 또한 가수 줄리아 마이클스는 뛰어난 몸매와 가창력을 선보였다.




▲ 화려한 퍼포먼스의 향연

폐막식장 바닥을 이용한 퍼포먼스가 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개최국 브라질의 국기로 시작해서 일본말 환영인사 그리고 한국말로 '감사합니다'라는 문구가 표시되고 있다.



▲ 브라질에서 카니발이 빠질수는 없지

폐회식의 마지막 무대에 이동식 대형무대에는 삼바춤을 추는 열정적인 댄서들이 화려한 엔딩을 장식하고 있다.

리우시의 공식 노래인 '기적의 도시'가 울려 퍼지는 가운데 형형색색의 옷을 입은 삼바 무용수들이 경기장에 등장하자 삼바 축제의 장으로 변했고 화려한 불꽃놀이가 2016 리우올림픽의 마지막을 알렸다.


한편 한국 선수단은 22일 경기를 마친 결과 금메달 9개, 은메달 3개, 동메달 9개를 획득해 리우올림픽에서 21개의 메달을 차지하며 종합순위 8위에 올랐다.

리우올림픽에서 한국은 양궁에서 전종목 금메달 석권이라는 쾌거를 달성했고, 진종오(KT)는 한국선수로는 처음으로 올림픽 3연패에 성공했다. 펜싱의 박상영(한국체대)은 남자 에페에서 극적인 금메달을 차지했고 골프의 박인비(KB금융그룹)는 골든커리어그랜드슬램을 달성했다.

반면 유도와 레슬링은 노골드로 대회를 마감했다. 단체구기종목에서도 44년 만에 노메달로 올림픽을 마치는 부진을 보였다.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윤승아, 130평 양양집 지으며 '뿌듯'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배우 윤승아와 김무열 부부가 강원도 양양에 새집을 짓는 과정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윤승아의 유튜브 채널 '승아로운'엔 "양양에 집을 지어요 vol.2"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윤승아는 "이제 양양에 건물이 올...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샤론 스톤, ‘원초적 본능’ 아찔한 다리꼬기에 버니 샌더스 얼굴 합성[해외이슈]
74살 ‘터미네이터’ 백신 접종, “살고 싶다면 날 따라와라”[해외이슈]
레이디 가가, 바이든 美대통령 취임식서 국가 열창 “비둘기 브로치로 평화 호소”[해외이슈]
16살 연하에게 차인 벤 애플렉, “쓰레기통에 애인 사진 버려” 뒤끝 작렬[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