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동성혼 소송 항고' 김조광수 감독, "법적·제도적 인정 중요해"
16-05-27 09:4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김조광수 감독과 레인보우팩토리 김승환 대표가 동성결혼 불허에 항고하겠다는 뜻을 재차 밝혔다.

김조광수 감독은 지난 26일 자신의 트위터에 "법원에서 인정을 하든 아니든 우리는 부부입니다. 그렇지만 우리 부부가 법적, 제도적으로 인정받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모든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는 헌법이 법조항으로만 있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성별이 같은 사람의 혼인은 법적으로 보장할 수 없다는 우리 사법부의 판단에 우리는 이렇게 답합니다. 우리는 더 열심히 싸웁니다. 한 부부의 혼인을 인정하지 않으면 두 부부가, 두 부부의 혼인을 또 인정하지 않으면 네 부부가 나설 것입니다. 그렇게 되지 않기를 바라지만 열 부부 아니 백, 천 부부도 나설 수 있습니다. 그래서 우린 꼭 '사랑이 이긴다'는 걸 증명할 것입니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김조광수 감독과 김승환 대표는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 첫 동성결혼 신청사건 각하 결정에 관한 당사자·변호인단·인권단체 입장 및 향후 계획을 발표했다. 이들은 김조광수 감독과 김승환 대표 1심 소송에 불복해 항고할 것이며, 혼인신고서가 불수리된 레즈비언 부부와 게이 부부의 제2차 동성혼 소송 신청을 제기할 것이라 밝혔다.

앞서 김조광수 감독과 김승환 대표는 지난 2013년 9월 공개 결혼식을 올리고 같은해 12월 혼인 신고서를 제출했지만 구청 측이 신고 불수리 통지했다. 이에 2014년 5월 21일 부부의 날을 맞아 김조광수 감독과 김승환 대표, '성소수자 가족구성원 보장을 위한 네트워크'가 한국 최초로 동성혼 소송을 제기했지만 지난 25일 법원이 각하 결정을 내렸다.

[김조광수 감독과 김승환 대표(오른쪽).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임영웅, 뽀글머리에 이렇게 잘생길 수가…그저 빛이 나네
가수 임영웅이 근황을 전했다. 4일 임영웅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계단한계단한계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임영웅은 에스컬레이터를 타기 전 뒤를 살짝 돌아보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임영웅은 올블...
해외이슈
‘47살 디카프리오♥’ 27살 지지 하디드, 뼈만 남은 몸매로 현란한 워킹[해외이슈](종합)
“조니 뎁 재판에 패하고 파산했다더니” 엠버 허드, 딸과 함께 스페인 휴가[해외이슈]
“58살 브래드 피트, 이혼소송 31살 애엄마 모델과 데이트” 서로의 매력에 빠졌다[해외이슈](종합)
“22살 때 우울증으로 완전한 멘탈붕괴”, 28살 여배우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