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前엑소' 크리스, 중국인 최초로 NBA 유명인사 올스타전 출전
16-02-13 12:3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베이징 이용욱 특파원] 그룹 엑소 전 멤버 크리스가 NBA 농구스타 및 미국의 영화배우들과 함께 NBA 올스타전에 나선다.

전 엑소 멤버 출신 캐나다 국적의 크리스(25)가 13일 캐나다 토론토 리코 대경기장에서 열리는 ‘2016년 NBA 유명인사 올스타전(2016 NBA Celebrity All-Star Game)'에 캐나다팀 선수로 초청 받아 중국인으로서는 처음으로 이 경기에 출전하게 됐다고 경화시보(京華時報), 광주일보(廣州日報) 등 중국 매체가 12일, 13일 보도했다.

이번에 크리스가 초청받아 참가하는 ‘2016년 NBA 유명인사 올스타전’은 곧 이어지는 정식 행사인 2016 NBA 올스타전을 앞두고 펼쳐지는 일종의 친선경기이며 지난 2005년부터 빠짐없이 매년 개최되어 올해로 12회째를 맞았다. 쟁쟁했던 NBA 은퇴 멤버들과 농구를 좋아하는 현지 유명 연예계 스타들이 미국팀과 캐나다팀으로 각각 팀을 나누어 구성해 NBA 팬들에게 멋진 팬서비스와 눈요깃거리를 제공한다.

올해 경기에서 캐나다팀에는 캐론 버틀러(35), 래리 드류(57) 외에도 테니스 선수 밀로스 라오니치(25), 캐나다 국적 전 엑소 크리스, 영화배우 스테판 제임스(22), 영화배우 톰 카바나(52) 등이 포함됐다.

미국팀에는 트레이시 맥그레이디(36), 천시 빌럽스(39), 릭 폭스(46), 먹시 보그스(49) 외에도 영화배우 제이슨 서디키스(39), 영화배우 안소니 앤더스(45), 영화배우 오셔 잭슨 주니어(24), 영화배우 조엘 데이비드 무어(37), 영화배우 도니 마샬(43) 등이 함께 팀워크를 이룰 예정이다.

크리스가 이번에 캐나다팀 멤버로 초대받은 것은 NBA의 중국 내 방송 시장이 워낙 큰 것과도 무관치 않지만 그가 실제로 농구선수 출신이었다는 점도 선정에 고려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크리스는 캐나다 출국 전에 중국 매체와 가진 인터뷰에서 "11살 때부터 농구를 하기 시작해 15살때는 농구선수로 중국에서 정식 훈련을 받았었다"고 밝혔으며 "학창 시절 농구팀 주장을 맡아서 전국 규모의 대회에 출전해 좋은 성적을 거두기도 했었다”고 말했다.

전 엑소 크리스는 187cm에 달하는 큰 키의 소유자로, 15살때 캐나다 이민에서 중국에 돌아간 뒤 중학교 농구팀 주장을 맡다가 다시 캐나다로 돌아가 윈스턴처칠경중등학교에서 교육을 받았다. 그는 지난 2014년 5월 이후 정든 엑소를 떠난 뒤 주로 중국에서 활동하고 있다.

[크리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용욱 특파원 heiba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매리 "이재용에 달걀 2개 던졌다, 10년 정산·입금해
탤런트 이매리(50)가 이재용(54) 삼성전자 회장에게 달걀을 던지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앞서 1일 오전 이재용 회장은 삼성물산·제일모직 간 부당합병 의혹과 관련한 재판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법원종합청사 서문 앞에 도착했다. ...
해외이슈
“유명스타 바람둥이 아빠는 꼬빼기도 안보여”, 엄마 혼자 쓸쓸한 아들 돌잔치[해외이슈]
“영원한 총각” 48살 디카프리오, 여친 없이 여성모델들과 호화 파티[해외이슈]
‘크리스 록 폭행’ 윌 스미스 첫 공개석상, 영화 ‘해방’ 레드카펫서 아내와 밝은 미소[해외이슈](종합)
“‘파워레인저’ 남편 극단적 선택에 온라인서 괴롭힘 당했다”, 아내 충격 받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