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前 EXID' 박정화, 몰라보게 달라졌네…깜짝
하리수 "이혼 후 극단적 선택 충동까지"
"올림픽 선수촌, 콘돔 진짜 많아" 선수들 증언
건강은 포기? 제이쓴, 충격 다이어트 식단
김광규, 이종범 처제와 소개팅 '표정 못 숨겨'
"이초희, 실제로는 철저 비즈니스…선 확실"
보아·이수만, 새벽 4시까지 싸움? 해명 보니
함소원 "딸 혜정, 정신병 올거라고 하더라"
.
[MD인터뷰①] '치인트' 박해진 "유정 선배, 가장 어려운 캐릭터였다"
16-01-25 07:0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싱크로율 100%, 만찢남(만화를 찢고 나온 남자) 등 세간의 요란한 칭찬과 달리 배우 박해진은 좀처럼 들뜨지 않았다. 만족감, 기대감 등에 대해 여러 번 물었지만 내내 겸손한 답변만이 달려와 그의 노력의 크기를 가늠해내기란 쉽지 않았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케이블채널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극본 김남희 연출 이윤정, 이하 '치인트')의 뚜껑이 열리고, 역대 tvN 월화극 최고 시청률 3.5%라는 기대 이상의 오프닝 성적이 나와 배우와 제작진도 그리고 치어머니들도 가슴을 쓸어 내렸을 무렵, 가로수길 한 카페에서 박해진을 만났다.

그는 화제의 중심에 우뚝 선 소감을 묻자 "감사한 일"이라며 여유로운 미소를 보였다.


드라마화가 결정되기 전부터 '치인트'는 누리꾼들 사이에서 가상 캐스팅 및 패러디 작품들이 쏟아졌다. 인기 많은 웹툰 원작 드라마는 '미생'처럼 좋은 성과를 내기도 하지만 싱크로율이 조금이라도 어긋나면 비판 여론이 세다.

"고사를 많이 했던 작품임에도 불구하고 여러 번 제의를 해주시는 게 감사했어요. 제가 걱정하는 부분에 대해선 그만큼 열정을 쏟아 낸다면 더할 나위 없는 작품이 나올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싱크로율이 높다'는 평가가 있다 보니 캐릭터 톤을 잡는 게 어렵지 않았을 것 같지만 그렇지도 않았다. 박해진은 속을 알 수 없는 인물 유정이란 캐릭터의 속이 진심으로 이해가 되지 않았다. "내가 한 역할 중 가장 어려운 캐릭터다"라고 말했을 정도.

기대를 한 몸에 받은 박해진은 '싱크로율 100%'를 만들기 위해 웹툰을 세 번이나 읽었다. 한 번도 쉽지 않은 분량이다. 인물 연구뿐만 아니라 2D를 입체감 있게 표현해내는 작업에 대한 고민도 있었다.

"싱크로율에 대한 이야기들을 많이 하지만 외적인 모습만 고민한 건 아니에요. 똑같이 유정을 만들어내기 보다 본래의 것을 해치지 않는 선에서의 변화를 계획했고요. 좀 더 과감하게 표현하려는 노력도 했죠. 그리고 설레는 연애를 한 경험이 별로 없어서 흑화된 유정을 연기하는 게 더 편했어요."

'유정 선배는 박해진이 연기해야 한다'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박해진을 제외한 유정 선배는 생각할 수 없었다. 반면 여주인공 홍설 역의 캐스팅 논란은 심하게 일었다. 그 과정을 지켜보는 입장으로서 큰 부담감을 가질 수밖에 없었다.

"일단 미안한 마음이 있었어요. 이렇게 잘 할 친구들인데, 싱크로율 이야기만 오고 가는 게 너무 안타까웠죠. 티는 안냈지만 얼마나 속앓이를 했을까 생각 하니 현장에서 더 잘할 수밖에 없겠더라고요."

[사진 = WM컴퍼니 제공]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선수촌 콘돔, 진짜…" 선수들 증언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전 배구선수 한유미가 올림픽 선수촌 비화를 공개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E채널 '노는언니'에서 박세리는 "선수촌에서 엄청난 일이 벌어진다던데?"라고 물었다. 이에 홍현희는 "카메라 좀 꺼 그러면. 너무 듣...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리한나, 마블 ‘블랙팬서2’ 출연…“가짜뉴스입니다”[해외이슈]
‘해리포터’ 엠마 왓슨, 일반인 남성과 공원 데이트 “코로나도 못말리는 사랑”[해외이슈]
‘토르:러브 앤 썬더’ 내년 1월 호주 촬영, “‘어벤져스5’ 느낌난다” 역대급 캐스팅[해외이슈]
‘토르4’ 크리스 프랫 “이봐 크리스 헴스워스, 운동 좀 그만해…비교되잖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