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한겨울 하의실종' 청하,
강추위에 창백해진 다리
'눈처럼 반짝반짝'…김태리,
폭설 속 빛나는 미모
'마약 혐의' 이찬오, 황당한 '백스텝' 호송차 탑승
'슈퍼쇼7', 이특은 울었고
최시원은 사과했다
김지석 "유인영과 친구 이상으로
발전할 수도…"
'과즙미 팡팡'…아이유,
사진 뚫고 나오는 사랑스러움
'단체로 작정했네'…레이샤,
시스루만 걸치고 야릇 안무
'레깅스인 줄'…오연서,
초밀착 가죽 롱부츠
'KBS 가요대축제', 자이언티·방탄소년단 특급 콜라보 성사
15-12-25 10:0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가수 자이언티와 그룹 방탄소년단 콜라보가 성사됐다.

‘2015 KBS 가요대축제’에서 ‘신 음원강자’ 자이언티(Zion.T)와 ‘신흥 K-POP 강자’ 방탄소년단(BTS, 랩몬스터-슈가-진-제이홉-지민-뷔-정국)의 콜라보레이션이 전격 성사됐다. 자이언티와 함께 ‘감미로움의 끝판왕’으로 등극할 콜라보 무대를 꾸밀 방탄소년단의 단 한 명의 멤버는 누구일지, 팬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오는 30일 오후 7시 50분 고척 스카이돔에서 개최되는 '2015 KBS 가요대축제' 측은 생방송 콘서트 5일 전인 25일, 두 번째 콜라보레이션 무대의 주인공으로 자이언티와 방탄소년단이 확정됐음을 밝혀 온-오프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신 음원 강자’ 자이언티는 공감 가득한 가사와 감미로운 멜로디의 힙합 곡들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고, ‘꺼내먹어요’, ‘스폰서’, ‘양화대교’ 등 다수의 히트곡들을 가지고 있다.

특히 R&B 창법을 앞세운 감미로운 목소리의 소유자 자이언티
는 개인 활동 외에도 유닛과 피처링 활동을 꾸준히 해 오며 타 가수들과도 많은 작업을 해 왔기에, 방탄소년단의 어떤 멤버와 어떤 노래로 함께 무대를 꾸며 환상의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감을 갖게 한다.

‘신흥 K-POP 강자’ 방탄소년단은 강렬한 랩과 감성이 살아있는 댄스곡 ‘RUN’, ‘I NEED U’ 등의 곡으로 ‘칼군무’로 정의되는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자이언티의 콜라보 파트너로 낙점된 단 한 명의 멤버는 공연 당일 생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

‘2015 KBS 가요대축제’ 측에 따르면 자이언티와 방탄소년단은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자신들의 히트곡 중에서 콜라보 곡을 선택해 달달하면서도 감성적인 무대를 선사할 예정. 환상의 케미를 뽐낼 이들은 이 무대를 통해 ‘감미로움의 끝판왕 등극’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과연 ‘신 음원 강자’ 자이언티와 신흥 K-POP 강자 방탄소년단은 어떤 콜라보 무대로 여심을 초토화 시킬지, 5일 후인 30일 ‘2015 KBS 가요대축제’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015 KBS 가요대축제’ 측은 첫 번째 콜라보레이션 무대로 ‘아이돌 리메이크 곡 콜라보레이션’ 무대 총 5개 중 3개를 선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레드벨벳(슬기, 아이린)-여자친구(유주, 예린), 노을(강균성)-샤이니(키)-인피니트(우현), EXID(솔지)-AOA(초아)-마마무(솔라)가 그 주인공으로 팬들의 큰 관심을 모았고, 이번 자이언티와 방탄소년단의 콜라보 성사를 알리며 다시 한 번 팬들을 환호하게 만들고 있다.

살아있는 전설 김창완 밴드를 전설로 공개하며 27개 팀의 라인업을 완성시킨 ‘2015 KBS 가요대축제’는 2만 여 관객이 함께하는 ‘스페셜 패밀리 콘서트’로 업그레이드돼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15 KBS 가요대축제'는 오는 30일 오후 7시 50분 서울 구로구 고척동에 위치한 국내 유일의 돔구장인 ‘고척 스카이돔’에서 개최되며 KBS 2TV를 통해 생방송된다.

[사진 = KBS 제공] 허설희 기자 husull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찬오 '백스텝' 호송차 탑승…황당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마약 혐의로 체포된 이찬오 셰프가 뒷걸음질로 호송차에 올라타는 기이한 행동으로 또 한 번 화제를 일으켰다. 이찬오 셰프는 16일 법원 구속영장 실질 심사를 받고 나온 뒤 취재진을 발견하자 뒷걸음질로 호송차에 올라탔다. 여론을 의식한 행동이었으나 이는 오히려 네티즌들의 웃음거리로 전락했다.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전효성·신수지·청하 '시상식 밝힌 꽃미모'
박정민 "영화 속 스타일링, 실제 아버지 옷"
이병헌 "전단지 알바 촬영, 나인줄 모르더라"
레이샤, 섹시 이미지 굳힌다…첫무대 공개
영화계 결산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매일이 리즈 경신' 전효성, 클로즈업에도
'스타워즈:라스트 제다이', 전세계 4905억원 흥행수입
드웨인 존슨 "2024년 美 대통령 선거 출마 100% 고려"
'엑스맨X어벤져스' 꿈의 조합 탄생…마블팬 설렌다
디즈니, 폭스 인수하면 '울버린' 등 마블캐릭터 10개 사용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