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김규리, '청산가리' 블랙리스트에
"죽을 시도도 했다" 오열
"제 정신이 아닌…" 박준형,
인종차별 논란에 입열다
'은근히 각선미 자랑 중?'
서현숙, 요염한 자세
파격 즐기는 설리, 이번에는…
"속았지롱"
태진아, 소속사 찾아온
워너원 팬들에…헉!
'짧은 치마 때문에…' 치어리더,
엉거주춤 댄스
'파격적인 하의실종' 박보람,
역대급 노출
이지성 "차유람과 결혼 생활,
하루하루가 지친다"…헉!
'풍선껌' 특별출연, 박철민 "극중 러브라인, 두려우면서도 설레"
15-10-19 08:3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배우 박철민이 정려원의 아빠가 돼 특별 존재감을 발휘한다.

박철민은 26일 첫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새 월화드라마 '풍선껌'(극본 이미나 연출 김병수)에서 정려원의 극중 역할인 김행아의 아빠 김준혁 역을 맡아 특별출연한다.

박철민이 맡은 김준혁 역은 부인이 세상을 떠난 뒤 홀로 딸을 키우다가 딸이 중학생이 될 무렵, 갑작스럽게 부인 곁으로 가게 되는 아픔을 지닌 캐릭터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무엇보다 박철민이 웃음부터 고뇌까지 '극과 극' 다양한 감정을 담은 모습들이 공개되면서 시선을 사로
잡고 있다. 박철민이 누군가를 향해 환한 미소를 보내며 다정한 면모를 드러내고 있는 것. 이어 박철민이 환자복을 입고, 혼자 남겨진 병실에서 수심 깊은 얼굴로 심각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등 알 수 없는 모습으로 호기심을 높이고 있다.

박철민의 특별 출연 장면은 지난 2일과 9일 각각 서울 종로구와 송파구 일대에서 촬영됐다. 박철민은 첫 촬영부터 유쾌한 입담을 뽐내며 현장을 웃음으로 장악, 분위기를 돋웠다. 이어 촬영이 시작되자 박철민은 아역 배우들과 찰진 호흡을 주도하며 짧은 시간 만에 OK 컷을 완성해내는 탄탄한 연기 내공을 과시해 스태프들의 찬사를 얻었다.

또한 박철민은 지난해 연극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는 배종옥과도 함께 촬영을 진행했던 터. 두 사람은 격한 반가움을 표하며, 촬영 후 화기애애한 친분 인증샷을 남겼다는 후문이다.

박철민은 "극중에서 러브라인이 있다고 해서 두려우면서도 설렜다"고 짧고 굵은 소감을 전했다.

한편 '풍선껌'은 어렸을 때부터 가족같이 지내던 '남사친'과 '여사친'의 순수한 사랑을 그린 천진 낭만 로맨스로 안방극장을 색다른 설렘과 달달함으로 물들일 전망이다.

오는 26일 밤 11시 첫 방송.

[박철민. 사진 = 화앤담픽처스 제공]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규리, 블랙리스트에 "죽을 시도했다"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그것이 알고싶다' 김규리가 블랙리스트 논란에 대해 고백하며 눈물을 쏟아냈다. 23일 밤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 1094회에는 '은밀하게 꼼꼼하게-각하의 비밀부대' MB 블랙리스트 편이 그려졌다. 김규리는 "나는 이 글 때문에 있었던 일을 단 한 번도 인터뷰를 한 적이 없다"라며 "청산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범죄도시' 지오디 "윤계상 응원 왔어요"
이정재·김선아·박소담 '범죄도시 응원 왔어요'
'음주운전 혐의' 이창명, 첫 항소심 출석
콜린 퍼스 "한국에 꼭 오고 싶었다"
'컬투쇼'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은근히 각선미 자랑 중?' 서현숙, 요염한
'킹스맨2' 북미 453억원↑ 오프닝 전망,
1편보다 높다
매튜 본 감독 "톰 하디 주연 '울버린' 만들고 싶었다"
폭스 CEO "다른 배우와 '울버린' 리부트
가능하다"
매튜 본 "'킹스맨2' 애초 3시간 40분, 감독판 생각중"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