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김준수 "'비단길' 남자의 욕망 다뤘다, 제목으로 팬들 속여 죄송"
15-10-15 14:2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전원 기자] 가수 김준수(XIA준수)가 신곡 ‘비단길’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현대카드 뮤직 라이브러리에서 XIA준수의 새 앨범 ‘꼭 어제’ 음악감상회가 열렸다.

김준수는 가장 애착을 갖고 있는 ‘비단길’에 대해 “보너스 트랙같이 놀면서 만든 트랙 중 하나다. 익살스러운 가사가 특징”이라고 말했다. ‘비단길’은 남녀 간의 사랑을 비단길이라고 표현한 위트있고 과감한 가사가 눈길을 끈다.

이어 “인도 전통 악기 시타르에 내 목소리를 입혔다. 대륙 횡단을 하는 무역 상인들의 이미지가 떠올랐다. 처음엔 실크로드로 시작을 했다가, 재미있게 비단길로 표현했다. 팬들은 트랙리스트가 떴을 때 ‘제목부터 눈물이 났다’고 했는데 너무 죄송스러웠다. 여러분들이 속았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또 “첫 사랑에 대한 남자의 욕망을 다뤘다”고 덧붙이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XIA준수의 미니앨범 ‘꼭 어제’는 싱어송라이터 심규선과 함께 작업한 서정적인 발라드 타이틀 곡 ‘꼭 어제’를 비롯해 일렉트로닉 댄스, 어쿠스틱, Urban R&B 등 다양한 장르의 곡이 담겼다. ‘꼭 어제’는 오는 19일 발매되며 4번째 아시아 투어 ‘2015 XIA 4th ASIA TOUR CONCERT IN SEOUL’을 통해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사진 =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전원 기자 wonw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조규성, "호날두에게 빨리 나가라니까 'X발' 욕하더라"(전
조규성(24, 대한민국)이 크리스티아노 호날두(37, 포르투갈)와 충돌했다. 무슨 일일까.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2일 오후 6시(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포르투갈과의 2022 국제...
해외이슈
“64살 알렉 볼드윈 정관수술 안해” 38살 요가강사, 8번째 아이 낳을 수도[해외이슈]
“마돈나가 나보고 섹시하대” 47살 데이빗 하버, “춤까지 췄다” 회상[해외이슈]
‘제시 루더포드♥’ 빌리 아일리시, “금발은 1초도 섹시하지 않아”[해외이슈]
배드 버니, 빌보드 ‘올해의 톱 아티스트’ 선정, “스페인어 음악 최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