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비키니가 작네'…머슬퀸, 비집고 나오는 볼륨
'국립발레단 해고' 나대한, 이번에는…
신천지 신자, 전도 실패할시엔…충격 폭로
'설전ing' 장미인애, 살벌한 SNS 상황
'마약·전연인 폭행' 맥시마이트, 여친 공개
초아찔 김이슬, '핫팬츠 위 삐져나온…'
누구?…LE,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
김희철, 이시언 기부 언급하며 씁쓸 "난…"
.
'라스트' 윤계상이 달라졌다, 본격 느와르 서막
15-07-26 14:0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라스트' 윤계상이 독기 품은 외침으로 본격적인 수컷 파티의 시작을 알렸다.

25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라스트'(극본 한지훈 연출 조남국) 2회에서 정태호(윤계상)는 "파티다!"라고 외치며 눈빛부터 달라진 카리스마를 선보였다.

윤계상은 1회부터 웹툰 속 장태호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드러냈고, 2회에서는 넘버원 곽흥삼(이범수)의 자리를 꿰차고 자신의 자리로 돌아가기 위해 서울역 서열 피라미드 역주행 시작했다. 서울역 보스들에게 "(서열)6, 5, 4.. 순서대로 박살내주겠어"라는 선전포고로 대사 만으로도 심장이 쫄깃해지는 수
컷들의 파티를 예고하며 정통 액션 느와르의 서막을 알렸다.

뿐만 아니라 넘버 원의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택한 방법도 의외였다. 서열 2위 류종구(박원상)를 찾아 배움을 청했다. "죽을 각오는 했냐?"는 종구의 물음에 "한번 죽었습니다"라며 결연한 모습을 보여 넘버원을 위해서는 언젠가 꺾어야 할 자리의 넘버 투에게 싸움의 기술을 배우고자 정면돌파 하는 강단 있으면서도 정직한 면모를 엿볼 수 있게 했다.

한편 파티서 쓰러뜨린 오십장(김지훈)과 건강이 좋지 않은 노년의 노숙자 조회장(정종준)을 걱정하며 약자들을 생각하는 인간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반면 서열 6위 배중사(김영웅)의 악행을 참지 못하고 "파티다!"라며 도전장을 내미는 태호의 모습은 그의 강하면서도 따뜻한 이중적 매력을 느낄 수 있게 함은 물론, 처절한 싸움판에서 그가 느끼는 인정이 어떻게 작용될지도 궁금하게 했다.

윤계상은 아직 갖춰지지 않은 태호의 액션을 수컷 냄새 물씬 나는 날 것 그대로 연기, 그가 가진 근성과 자존심을 맨주먹 액션에 담아냈다. 뿐만 아니라 캐릭터의 성격을 제대로 보여주는 대사를 전하며 박진감 넘치는 극한의 긴장감을 만들어냈다.

한편 '라스트'는 매주 금, 토 오후 8시 30분 방송 예정이다.

['라스트' 윤계상. 사진 = JTBC 방송 화면 캡처]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설전ing' 장미인애, 살벌 SNS상황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더는 대한민국에서 배우로 활동하지 않겠습니다." (장미인애) 배우 장미인애(36)가 문재인 정부의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정책을 비난했다가 네티즌들과 날선 설전 끝에, '은퇴 선언' 초강수를 뒀다. 장미인애는 ...
종합
연예
스포츠
장미인애 "한국서 배우로 활동 안하겠다" 은...
이예진, 머슬퀸의 돋보이는 비키니 '터지는 상큼함' [MD동영상]
이예진, 핑크빛 비키니 자태 '시선을 사로잡는 미모' [MD동영상]
신인선·신성 '트롯계 샛별들의 환한미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윌 스미스 아들, 코로나19로 폐쇄된 해변서 서핑 즐겨 '논란'…"벌금 1000달러" [해외이슈]
'톰 행크스♥' 리타 윌슨 "코로나19 완치, 신이 주신 축복" 벅찬 소감 [해외이슈]
'성범죄 혐의' 알 켈리, 코로나19 이유로 석방 요청…뉴욕 검찰 '반대' [해외이슈]
대니얼 대 킴 “코로나 완치” 선언, “환자들에게 지속적인 사랑 보내달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