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이건 너무 짧아'…치어리더, 상의에 다 가려지는 핫팬츠
'헉 소리가 저절로'…서동주, 아찔한 비키니 자태
"크게 당할 듯"…김종국, '사기마니아'란 별명까지?
토니母, "토니 좋아했다"던 윤아에 "결혼해라" 적극
'더 과감해졌어'…현아, 가슴 사진 셀프 공개 '파격'
'이 정도면 ★'… 크러쉬 반려견, SNS 팔로워수가 무려
"투병 중인 子에…" 빽가母, 상상초월 악플 고백
한국 예능 최초 휴전선 앞 돌진…'북한군 등장'
작품도 미루고 컴백한 수지의 미쓰에이 사랑(종합)
15-03-30 18:3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지예 기자] 걸그룹 미쓰에이(수지, 민, 지아, 페이)와 막내 수지 사이에 애틋한 우정이 느껴졌다.

미쓰에이는 30일 오후 4시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 공원 K아트홀에서 7번째 프로젝트 앨범 '컬러스'(Colors)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민은 "컴백을 굉장히 많이 기다렸다. 반응이 좋은 것 같더라. 그래서 너무 기쁘고, 이번 활동 열심히 잘 했으면 좋겠다. 컴백을 했다는 사실이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페이는 "이렇게 팀으로 활동하게 돼서 다시 데뷔 초 심정으로 돌아가는 것 같다. 그래서 떨린다. 정말 무대가 그리웠다"고 전했다. 지아는 "연습할 때 잘 됐었는데 뭔가 무대에 서니까 긴장됐다. 무대 서자 마자 컴백한다는 느낌이 많이 오더라. 예쁘게 봐달라"고 했다.

수지는 "저도 일단은 활동하다 보니까 이렇게 앨범 낸 지 1년 5개월이나 된 지 몰랐는데, 제가 지난 주 바쁘게 해드렸지만 오늘은 앨범 얘기, 음악 얘기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미쓰에이의 신보에는 타이틀곡 '다른 남자 말고 너'를 포함한 총 6곡이 수록됐다. '다른 남자 말고 너'는 대중적인 힙합과 트랙 리듬이 인상적인 곡으로 여자들의 적극적인 사랑 방식을 대변해 주는 감각적인 곡이다. 블랙아이드필승이 프로듀싱을 맡았다.

이와 관련 미쓰에이 민은 "1년 5개월 만에 컴백한 데에는 좋은 곡을 고르느라 시간이 오래 걸렸다. 박진영PD님 곡도 녹음 했었는데, 필이 안 왔다"며 "이 곡을 듣고는 정말 필이 딱 와서 컴백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콘셉트에 대해 "미쓰에이가 이 시점에 앨범 내는 거 처음인 것 같다. 여름 봄 느낌을 주고 싶어서 귀여운 핑크색깔로 했다"며 "이번 콘셉트는 귀엽다. 예전에 비해 지금의 미쓰에이는 많이 변화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 히트곡 '배드걸굿걸'과 비교하며 "그 곡이 시크하고 도발적이었다면 이 곡은 귀엽지만 섹시하면서 도발적인 비트의 힙합 느낌이 좋은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날 쇼케이스는 처음부터 수지와 배우 이민호의 열애설과 관련한 질의응답 시간이 있었는데 수지는 이민호에 대해 "배려심이 깊은 것 같고, 따뜻한 사람인 것 같아서 호감을 가지게 된 것 같다"며 "앞으로는 서로 멀리서 응원하면서 각자 활동 열심히 하면서 잘 만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 과정에서 수지가 머뭇거리고 말을 잇지 못하자 멤버들 역시 "잘 만날 것 같다"며 힘을 불어 넣어 줬다.


지아는 이번 컴백에 대해 "우리 막내 수지가 연기자로서 많이 활동을 하는데, 들어왔던 작품도 다 빼고 미쓰에이 활동을 해야겠다고 했다. 미쓰에이를 첫 번째로 생각했다. 다 이렇게 하나로 뭉친 의미도 컸다"고 전했다.

이어 "저희가 개인적으로 활동을 많이 하긴 했는데 솔직히 미쓰에이로서는 다른 가수들에 비해 앨범을 많이 못 냈다"며 "쉬는 시간이 길었다. 보여주고 싶은 건 다 보여주고 대중들에게 미쓰에이만의 음악과 퍼포먼스를 선보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민과 페이 역시 "이번 활동을 통해서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겠다"며 "예쁘게 봐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미쓰에이는 "아직 신인 때도 생각나고 선배님 소리 듣는 것이 어색하다. 저희에게 하늘같은 선배님들이 많아 더욱 그렇다"면서도 "우리 음악이니까 우리가 애정을 갖고 만들려고 한다. 의견도 들어가고 참여가 많아지고 있다"고 어엿한 6년차 걸그룹의 면모를 보였다.


[걸그룹 미쓰에이. 사진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최지예 기자 olivia73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크게당할듯"…김종국,별명이'사기마니아'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김종국이 조만간 사기를 당할 것 같다고 털어놨다.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소녀시대 윤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종국과 하하는 동업중인 사업에 대해 논쟁을 벌였다. 이에 김종국은 “변호사님 불...
종합
연예
스포츠
(여자)아이들 '센스 넘치는 사복 패션'
조병규, 김보라를 향한 손하트?
러블리즈 진·서지수 '꽃보다 예쁜 럽순이들'
정준영 "모든 혐의 인정…죄송합니다"
'미쓰코리아'
더보기
더보기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3', 2021년 2월 촬영
돌입
디즈니 80조원에 폭스 인수, '엑스맨·데드풀'
마블 판권이 돌아온다
'박찬욱 뮤즈' 플로렌스 퓨 '블랙위도우'
출연, 스칼렛 요한슨과 호흡
'어벤져스:엔드게임' 카렌 길런 "네뷸라는
모두가 응원하고 싶은 캐릭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