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두툼한 뒷구리살 삐쭉 '굴욕 포착'
이하늬, 끝 없는 나이트 루틴 '잠은 언제?'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김선호 끝까지 지킨 건 소속사뿐, '조종설' 아냐"
고현정·최원영, 화제의 19금 침실신 봤더니…
'눈썹 다 어디갔어?'…공효진, 충격적 민낯
설현, 당당한 복근 공개 '음영 제대로네'
'공중 부양'…미나, 봉에 매달려 편안
뮤지컬 '사춘기', 찬란한 아픔 속 지독한 공감의 힘 [MD리뷰]
15-01-02 16:0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뮤지컬 '사춘기', 그야말로 찬란한 아픔이다.

뮤지컬 '사춘기'는 표현주의의 선구자로 불리는 독일의 극작가 프랑크 베데킨트가 1891년 쓴 희곡 '눈 뜨는 봄'을 우리나라 청소년들의 상황에 맞게 번안해 학력 위주의 입시지옥에 갇혀 사는 청소년들의 고통을 다룬 작품.

청소년기에 대한 적나라한 묘사를 통쾌할 만큼 직설적으로 표현하며 그에 대한 가식, 위선으로 무장한 기성세대를 향한 위트 넘치는 비판이 때론 가슴 저리게 느껴지게 한다. 2008년 국내 초연 이후 2014년 새로운 연출 및 배우들과 함께 돌아왔다.

'사춘기'는 제목 그대로 사춘기 청소년들의 이야기를 다양하게 그린다. 누구나 겪고 있고, 또 겪어낸 사춘기를 소재로 하기에 공감의 힘은 지독하리 만큼 크다. 누구나 지나온 시절이기에 추억이 되기도, 또 다른 아픔과 치유로 다가오기도 한다.


다양한 인간 군상 만큼이나 '사춘기' 속 인물들이 사춘기 시절 겪는 상황은 다양하다. 물론 극중 인물들의 이야기는 극단적으로 그려진다. 청소년들의 자살, 동성애, 임신, 일탈 등 묵직한 사회적 문제가 대두된다.

사회라는 큰 시스템 속에 찬란한, 또 찬란해야만 하는 청소년들을 주인공으로 더 큰 아픔과 위로, 그 안의 성장을 그린다. 사춘기 시절을 견뎌내지 못한 이들의 아픔을 그리기에 더욱 쓰리고 아프다.

그러나 '사춘기' 안에는 아프기만 한 청소년들이지만 이들이 낭만적인 사랑과 우정, 그들만의 언어와 유쾌함 등을 그리기에 오히려 찬란하다. 하지만 그 찬란한 만큼이나 아픔도 더 깊숙히 다가와 더 지독한 공감을 불러 일으킨다.

모두가 찬란했고, 그래서 더 아팠던 사춘기를 그리기에 공감은 배가 된다. 누군가는 순응하고 누군가는 반항한다. 어떤 이는 굳건하고 어떤 이는 흔들린다. 이같은 다양한 찬란함과 아픔이 각기 다른 표현 방법으로 그려져 보는 재미를 더한다.


우리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지만 극단적으로 표현되다 보니 자칫 심각할 수 있지만 이는 곧 배우들의 역량과 안무, 음악의 힘으로 보완된다. 치기 어리지만 여리고 순수하기에 더 빛나는 이들의 이야기가 배우들의 섬세하고 탄탄한 연기력을 만나 더욱 효과적으로 전달된다.

배우 김성철, 최성원, 신성민, 강정우, 강윤정, 조형균, 윤나무, 임병택, 박란주, 고훈정, 김다흰, 박정원의 몰입도 높은 연기 뿐만 아니라 움직임도 극 자체를 이끄는 중요한 요소다. 대사 만큼이나 직설적이면서도 상징적인 이들의 처절한 움직임은 극을 더욱 독특하게 만든다. 이는 곧 특별함으로 다가와 누구나 겪는 사춘기를 그저 그런 이야기가 아닌 이야기로 만들며 작품성을 높인다.

생생한 라이브밴드 역시 '사춘기' 극 자체가 갖는 분위기와 조호를 이룬다. 라이브가 가져다주는 생동감과 현장감이 사춘기라는 주제에 걸맞는다. 두 대의 키보드, 어쿠스틱 기타, 일렉 기타, 베이스, 아코디언, 드럼&퍼커션 등 총 여섯 종류의 악기로 구성된 만큼 풍부한 음악을 자랑한다.


뮤지컬 '사춘기'는 우리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감정을 통해 찬란한 아픔을 이야기 하고 위로를 건넨다.

한편 뮤지컬 '사춘기'는 오는 2월 15일까지 서울 중구 충무아트홀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사춘기' 공연 이미지. 사진 = 연우무대, is ENT 제공]
허설희 기자 husull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개그맨 김구라 아들 그리(본명 김동현)가 늦둥이 동생에 대한 마음을 전했다. 21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둘째 탄생 이후 김구라와 그리의 속마음'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김구라는 "얼마 전에 동현이...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 네임' 한소희, 예쁨 벗고 거친 액션...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크리스틴 스튜어트 ‘조커’ 변신? “섬뜩한 연기 하고 싶어”[해외이슈]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인 아내와 얼굴 맞대고 잡지표지 장식[해외이슈]
‘촬영감독 사망’ 알렉 볼드윈, 실탄 장전된지 몰랐다…“내 마음이 찢어진다”[해외이슈]
‘양성애자’ 슈퍼맨, 새로운 모토 “더 나은 내일” 희망의 상징[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