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미모보다 눈에 띄네'…아이린, 유독 진하게 그린 눈썹
허경환 "닭가슴살 사업, 빚만 무려…" 충격 액수
"나를 X무시하냐?"…백종원, 방송불가 욕설 남발
'옷을 뚫을 정도'…미스맥심, 어마무시한 볼륨 사이즈
'앉을 때 조심해야겠어'…치어리더, 핫팬츠 입고 철퍼덕
'탱크탑만 입은 거야?'…제니, 작정하고 드러낸 허리
"1년간 TV도 못 봐" 한정수, 작년에 당한 '큰일' 뭐길래
지욱 "父 송종국과 합쳐줘"…母 박연수 '깜짝'
'정글의 법칙' 인도양 편, 유이·니엘·박휘순·김승수 등 확정
14-05-07 16: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정글의 법칙' 인도양 편 멤버가 확정됐다.

7일 SBS에 따르면 '정글의 법칙' 인도양 편 멤버가 최종 확정됐다. 족장 김병만을 중심으로 배우 김승수, 애프터스쿨 유이, 틴탑 니엘, 로열 파이럿츠 제임스, 개그맨 박휘순, 배우 강지섭이 함께 인도양으로 떠난다.

병만족 내 최연장자인 김승수(41)는 체육학과를 졸업한 이력의 주인공이다. 김승수는 그동안 미혼임에도 불구하고 평소 드라마 속 역할 때문에 많은 사람들에게 유부남으로 오해를 받는다며 '정글의 법칙'을 통해 오해를 풀고 싶다는 독특한 출사표를 던졌다.

홍일점 유이는 여자 출연자 최초
로 원년 멤버인 류담을 통해 제작진에게 먼저 출연 의사를 밝힌 멤버다. 수영선수 출신으로 잘 알려진 유이가 인도양에서 어떤 생존 본능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강지섭은 SBS 드라마 '하늘이시여'를 통해 존재감을 알리며 데뷔한 배우로, 187cm의 큰 키와 수영으로 다져진 몸매로 정글 도전을 위해 만반의 준비 중이다.

아이돌 그룹 틴탑의 멤버 니엘(20)은 역대 최연소 출연자로 '주먹 쥐고 소림사'에서 보여줬던 허약돌이라는 오명을 씻기 위해 출연을 결심했다는 후문이다. 신인밴드 그룹 로열 파이럿츠의 멤버 제임스 역시 수구 선수 출신으로 189cm의 큰 키와 다부진 체격의 소유자다

개그맨 박휘순은 자신의 SNS 등을 통해 꾸준히 출연 의사를 밝힌 끝에 2년 만에 출연이 확정됐다. 그러나 강한 의지와는 다르게 역류성 식도염, 지방간은 물론 습관적으로 어깨가 탈골되는 신체를 가진 약골이다. 박휘순은 "그나마 신체 중 가장 멀쩡한 곳이 얼굴"이라며 제작진들에게 본인을 조심스럽게 소개했다는 전언이다.

이로써 김병만을 포함한 7명의 병만족은 오는 5월 12일 인도양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SBS '정글의 법칙' 인도양 편에 합류한 애프터스쿨 유이, 틴탑 니엘, 개그맨 박휘순, 배우 김승수.(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날 X무시"…백종원,방송불가 욕설 남발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홍탁집 아들에 결국 요리연구가 백종원의 인내심이 폭발했다. 21일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선 홍탁집 편이 방송됐다. 백종원은 홍탁집 아들이 양념장을 만드는 모습을 가만히 지켜보다가 결국 스스로 만든 양이 몇 인분인지도 모르자 "왜 엄마를 쳐다봐!" 하고 꾸짖었다. 이어 백종원은 홍탁집 아들에게 "내가 제작진도 아니고 난
종합
연예
스포츠
오나라 "염정아는 나의 오랜 롤모델"
EXID 혜린 "솔지의 복귀로 안정적 음악 가능"
송혜교 "남편 송중기, 열심히 하라고 응원"
'더 벙커'하정우 "이선균 캐스팅,조력자는…"
'SKY캐슬'
더보기
더보기
휴 잭맨 "울버린은 돌아올 것"…귀추 주목
마블 '어벤져스4' 마케팅 "논란과 화제
불러올 것"
'신동범' 수현, 에즈라 밀러와 친밀한 볼뽀뽀
사진 공개
저스틴 비버♥헤일리 볼드윈, 결혼 공식 인정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