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묘하게 섹시'…유현주, 요염한 스트레칭
공효진, 김희원 이 정도 절친? "통화하며…"
화장실 다녀온 이경규 "치욕적…똥돼지 된 줄"
지방 많이 먹는 키토 다이어트, 효과가 이 정도?
클라라, 짧은 치마 입고 다리꼬기 '야릇'
'노린 거야?'…신재은, 치마 들추고 찰칵
'마이웨이 그 자체'…화사, 방구석 패션쇼
"신원호부터…" 나영석, 쟁쟁한 입사 동기 클래스
.
김이지, "베복 시절 제재 심해…배꼽티는 천으로 가리고 무대 올라"
14-03-21 22: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지예 기자] 1세대 걸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방송인 김이지가 걸그룹 활동 당시 노출 제재가 심했다고 고백했다.

김이지는 2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풀하우스'에서 "핫팬츠와 배꼽티를 시도한 첫 걸그룹"이란 말
에 "당시 제재가 많았다. 특히 KBS가 심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머리가 노랗게 되어 있으면 방송 전에 까맣게 칠해야 될 정도였다. 검정색 스프레이를 뿌렸다"고 털어놨다. 또한 "배꼽티를 입으면 다 가려야 됐다. 천을 덧대고 무대에 올라갔다"고도 덧붙였다.

이밖에 김이지는 인생에서 가장 길었던 1분으로 베이비복스 활동 당시 생방송에서 넘어졌던 순간을 꼽았다.

[걸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방송인 김이지. 사진 = KBS 2TV 방송 화면 캡처]
최지예 기자 olivia73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화장실다녀온 이경규 "치욕적…똥돼지된줄"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개그맨 이경규가 왕포에 대한 불만을 공개했다. 2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 : 대항해 시대'(이하 '도시어부 시즌2')에서 이경규는 "내가 오늘 배가 아파서 다른 배로 옮겨서 화장실을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자 급증, 제니퍼 애니스톤 “제발 마스크 써라”[해외이슈]
‘작은아씨들’ 글로벌 2억불 돌파, “전세계 극장 재개봉 결과” 주목[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12세 연하 남친과 마스크 쓰고 해변 데이트 “달달”[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