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길이·굵기 모두 충격'…이성경, 다리가 어쩜 이래?
'복근 자랑 중'…조현영, 치골까지 끌어내린 하의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 왜 채무 폭로 당했나
양현석, 소름 돋는 과거 발언 '눈길'
우주소녀 설아, 헐벗고 더듬더듬 '셀프 나쁜 손'
"배신당하고…" 브루노, 16년만에 한국 찾은 이유
유현주,아슬하게 걸쳐있는 오프숄더 '아찔'
'가슴만 그대로'…지민, 감량 후에도 풍만 볼륨
'우별소' 유아인, 겸손한 첫 애니 더빙소감 "한 게 없어 송구해"
14-01-27 16:0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배우 유아인이 겸손한 첫 더빙 소감을 전했다.

27일 오후 서울 성동구 왕십리 CGV에서 진행된 애니메이션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제작 지금이 아니면 안돼 배급 인디플러그) 언론시사회에 장형윤 감독과 더빙을 맡은 정유미, 유아인이 참석했다.

이날 유아인은 "목소리 출연한 우리는 큰일을 한 것 같지 않다.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라는 소중한 애니메이션의 도전에 있어, 우리가 대스타가 아닌 건 알고 있지만 조그마한 유명세를 타고라도 도움이 됐으면 하는 생각으로 영화에 참여한 게 크다"고 밝혔다.

그는 "지금도 아주 큰
상영관에 어마어마한 제작비의 초대형 애니메이션이 절찬리에 상영되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는 천분의 일의 제작비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소규모 자본으로 만들어진 애니"라며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어 "어려운 환경에도 불구하고 끊임없이 애니매이션과 우리나라 영화의 다양성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고 있는 감독님에게 조금이나마 도움됐으면 하는 생각에서 참여하게 됐다"고 설명하며 "조금 더 적극적으로 참여했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도 남는다. 정말로 한 게 없어서 송구스럽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유아인은 "많은 분들에게 선택받을 수 있는 애니메이션이 됐으면 좋지 않을까"라는 바람을 전했다.

한편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는 검은 괴물로부터 세상을 구하려는 소심한 얼룩소와 허당 로봇소녀의 모험을 그린 한국형 판타지 애니메이션이다.

'인디 애니박스: 셀마의 단백질 커피'중 '무림일검의 사생활'로 2008 SICAF 일반단편부문 우수상과, 미장센 단편영화제 관객상을 수상한 장형윤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으로 유아인이 얼룩소, 정유미가 일호 역을 맡아 생애 첫 애니메이션 더빙에 참여했다. 내달 20일 개봉.

[배우 유아인. 사진 =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매니저' 강현석, 왜 채무 폭로 당했나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개그맨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이 온라인에서 폭로된 채무 관계 논란을 인정하고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은 26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은 분들에게 좋지 않은 모습을 보여드린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 2019...
종합
연예
스포츠
(여자)아이들 소연 "왜 90년대 힙합? 지나...
'사자' 박서준 "실제 UFC 선수와 연기, 탱크 같았다" [MD동영상]
'사자' 안성기 "박서준은 매력덩어리, 분위기 묘하다" [MD동영상]
트와이스 정연·지효·나연, 팬들로 둘러싸인 입국길 '인기는 못말려'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마블 ‘가오갤3’ 제목, ‘아스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될까[해외이슈]
제임스 건 감독 DC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 9월 23일 촬영시작[해외이슈]
"잡지 잘 팔아봐"…애쉬튼 커쳐♥밀라 쿠니스, 파경설에 동영상으로 반박 [해외이슈]
‘토이스토리4’ 골동품 상점, 픽사영화 아이템 1만개 모아놓았다[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