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비스티보이즈' 원작소설 쓴 소재원, "책 쓰기 위해 호스트바 취업"
14-01-07 21: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지영 기자] 소설가 소재원이 영화 '비스티 보이즈'의 원작 소설 '나는 텐프로였다'에 얽힌 비화를 털어놨다.

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고성국의 빨간의자'에는 소재원이 출연해 소설가가 된 이유와 영화 '비스티 보이즈'와 '소원'의 원작 소설을 쓰게 된 계기를 밝혔다.

그는 '나는 텐프로였다'에 대해 "그 책을 쓰기 위해 3개월 동안 호스트로 취업을 했다. 그 경험을 바탕으로 그 소설을 썼다"고 밝혔다. "(호스트가 된 것은) 우연한 계기였다"며 그는 "사실은 20살 때 노숙을 했다. 글을 쓰기 위해 대학 입학금을 들고 가출을 했는데 2달 만에 그 돈을 모두 탕진했다. 결국 강남 고속터미널에서 2개월간 노숙을 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어느 날 한 남자를 만났는데 나에게 숙식이 모두 제공되는 직업을 주겠다고 하더라. 그게 호스트바 취업이었는데 당시 한 번도 쓰지 못했던 소재를 찾고 있었을 때라 바로 그 사람의 손을 잡고 그곳에 들어가서 바로 일을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소설가 소재원. 사진 = tvN 방송 화면 캡처] 이지영 기자 jyou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혜성, 완전 딴사람 같네?…뭐가 좀 바뀌었나 했더니
서울대 경영학과 출신이자 KBS 아나운서 출신인 방송인 이혜성(29)이 대기실에서 찍은 근황 사진을 공개했다. 이혜성은 8일 인스타그램에 "대본리딩 🥰"이라고만 짤막하게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대기실에서 찍은 사진인데, 이혜성이 미...
해외이슈
톰 크루즈 ‘탑건:매버릭’ 흥행 고공행진, ‘타이타닉’ 기록 갈아치워다[해외이슈]
“남친은 바람 피우고 새 애인과는 헤어지고” 38살 모델, 남자와 되는일 없네[해외이슈]
‘시어머니 빅토리아 베컴과 전쟁’ 27살 며느리, 지지해준 팬들 고마워[해외이슈](종합)
“결혼하고 아이 낳으면 은퇴할 것” 30살 셀레나 고메즈, 이탈리아男에 시집가나[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