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유승옥, D컵이라더니…
'숨길 수 없는 육덕 볼륨'
제시, 구릿빛 육감 몸매
'포즈가 더 아찔해'
'나도 한 가슴 한다고!' 비욘세,
킴 카다시안에 도전장?
머슬마니아, 운동으로 다져진
차진 엉덩이 '유승옥 비켜'
'더워서 벗었어요' 치어리더,
다 보이는 유니폼
낸시랭, 남자 뺨치는 근육질 몸매 '합성같아'
로드걸, 쏟아질 듯한 특대 가슴
'고개 숙이니 더 아찔'
'다 안가려져' 배수현, 거대볼륨 감당 못하는 비키니
'2인자' 아사다 마오, "소치 올림픽 금메달" 선언
13-12-26 11: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피겨여왕' 김연아(23)에 가려 '2인자'에 머물고 있는 아사다 마오(23·일본)가 소치 올림픽 금메달 도전을 선언했다.

'스포니치' 등 일본 스포츠매체는 아사다 마오가 자신의 스폰서인 일본항공(JAL) 이벤트에 참가, 올림픽 무대 첫 금메달 획득을 선언했다고 전했다.

김연아와 동갑내기인 아사다 마오는 일본 내에서는 최고로 군림했지만 국제 무대에서는 김연아에 가려 2위에 머문 경우가 많았다. 2010년 밴쿠버 동계 올림픽에서도 김연아에 이어 은메달
을 기록했다.

이 자리에서 아사다 마오는 "목표는 두 가지다. 하나는 밴쿠버 올림픽보다 더 좋은 연기를 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메달을 갖고 돌아오는 것이다. 그 중에서도 가장 좋은 색깔의 메달을 갖고 돌아오면 굉장히 기쁠 것이다"라고 말했다. '스포니치'는 아사다 마오가 명확하고 강력하게 단언했다고 덧붙였다.

그동안 구체적인 목표 순위는 물론이고 점수에 대해서도 언급하지 않았던 아사다 마오이기에 이번 발언은 더욱 많은 사람을 놀라게 하고 있다. 오랫동안 아사다 마오를 지켜본 관계자조차 "말해버렸다"고 놀랐을 정도.

이유는 전일본 선수권 대회 성적 때문으로 보인다. 아사다 마오는 최근 열린 전 일본 선수권 대회에서 3위에 그쳤다. 올림픽 출전권은 획득했지만 자신에게는 만족할 수 없는 성적이었기 때문. 지난 대회에서의 부진이 소치 동계 올림픽에서의 분전을 다짐하는 계기가 된 것으로 일본 언론은 봤다.

일본 내에서도 3위에 그친 아사다 마오가 두 달 앞으로 다가온 소치 올림픽에서 어느 정도의 성적을 올릴 수 있을까.

[아사다 마오. 사진=마이데일리DB] 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남태현 "서민지와 키스신 달달했다"
최지우·이서진, '행사장에서 만난 짐꾼남매'
하주희 "강예원, 베드신 이왕 할거면…"
박진영 "JYP, 연습생 떠나보낼 땐 냉정하게…"
'0시의 그녀' 제작발표회
더보기
켈리 브룩, SNS에 알몸 사진 올려 '네티즌
발칵'
'메이웨더戰' 비욘세 vs 킴 카다시안, 가슴골
정면 대결
타이거 우즈, 스키여제 린지 본과 결별
…이유는?
'수지 이상형' 이안 소머헐더, 니키 리드와
토팡가서 '석양의 결혼식'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자 : 2005년 9월 15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이준형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