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3', 보아 하차해도 SM은 같이 간다
  CHINESE  JAPANESE

전체보기

  • 방송
  • 영화
  • 음악
  • 해외연예
  • 야구
  • 해외야구
  • 축구
  • 해외축구
  • 농구/배구
  • 스포츠종합
  • 문화
  • 인터넷화제
  • 사회
  • 건강
  • 산업
  • 세계
  • 자동차
  • IT뉴스
  • 최신포토
  • 포토슬라이드
  • 영상

포토&영상

새빨간 유혹 김민희,'무심한듯 시크해'

'김효진 질투하겠네' 유지태, 폭풍매너

공효진, 빨간스웨터보다 '눈부신 미소'

다정눈빛 박신혜, '예쁜데 착하기까지'

셀프 나쁜손 치어리더, '초민망 위치'

'입은거야?' 노수람, 다보이는 시스루

마이데일리 홈 > 엔터테인먼트 > tv/연예

'K팝스타3', 보아 하차해도 SM은 같이 간다

13-10-08 15:00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SM이 'K팝스타3'와 계속해서 함께 한다.

남승용CP는 8일 서울시 양천구 목동에 위치한 41타워 더 브릴리에에서 진행된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3' 기자간담회에서 보아 후임으로 유희열이 발탁된 것과 관련, SM 엔터테인먼트의 서포트는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남승용CP는 "SM이 빠지는게 아니라 보아가 하차하는 것이다
. SM에서 대체할 만한 아티스트를 못 찾은 것"이라며 "참가자가 SM을 원하면 SM과 연결시켜 줄 것이다. 심사는 양현석, 박진영, 유희열이 대표로 하는 것이지 SM이 빠지고 그 자리에 누구 이런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남CP는 "SM은 여전히 같이 하고 있고 보아만 개인 활동 때문에 빠지는 것"이라며 "다른 기획사와 마찬가지로 함께 하는 것이다. 이 프로그램은 전 기획사가 뽑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참가자를 데려갈 기회를 3대 기획사에만 주는게 아니다. 물론 우승자는 3대 기획사 중 가는 것이 좋겠지만 선택에 따른 것"이라며 "SM은 서포팅 개념이다. SM에서 심사를 안한다는 것이다"고 했다.

['K팝스타3' 심사위원 유희열 양현석 박진영. 사진 = 송일섭기자 andlyu@mydaily.co.kr]

허설희 기자 husullll@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