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두툼하게 접혔네'…피트니스 모델, 뱃살 굴욕
'비상금인가?'…티파니 영, 5천 원 꼭 쥐고 출국
양준혁, 성 스캔들 언급 "술 먹고…" 헉!
이상민 "사유리 母, 내 속옷도 입혀줘"…'경악'
인순이 딸, 엄청난 스펙 "스탠포드대 졸업 후…"
'노렸네 노렸어'…민한나, 거대 볼륨 노출
"아내·아들 있다"…길, 결혼 언제 했길래
'속이 뻥'…박기량, 시원하게 뻗은 각선미
.
'백만불짜리 인어' 에스더 윌리암스, 별세…할리우드 수영전문 여배우로 각광
13-06-07 17: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온라인 뉴스팀]'백만불짜리 인어'로 불렸던 왕년의 할리우드 수영전문 영화스타였던 에스더 윌리엄스(Esther Williams)가 91세로 별세했다. 수영선수 출신인 그녀는 1940년대 50년대의 수중 뮤지컬영화에서 화려한 미모와 연기를 선보여 영화 올드팬들의 인기를 모았다.

영국의 온라인매체 오렌지뉴스는 에스더 윌리엄스가 지난 6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LA 자택에서 잠을 자다 조용히 숨을 거뒀다고 그의 홍보대변인인 할란 볼이 밝혔다고 6일 보도했다.

에스더 윌리엄스는 특별히 수영복으로 상징되는 영화에서 화려한 연기경력을 펼치며 유명해졌다.
그녀는 1939년 100미터 자유형 미국 수영 국가대표 챔피언에 선발된 후 영화 데뷔했으며, 나중 지금의 싱크로나이즈드 수영과 비슷한 샌프란시스코 페어 수영 시범경기에 나서기도 했다.

그녀가 전성기때 출연한 영화는 'Easy to Wed', 'Neptune's Daughter', 'Dangerous When Wet' 등. 하지만 1950년대 중반 뮤지컬영화 제작비용이 많이 들고 빅 스튜디오가 쇠락하자 시련을 맞았다. 이후 수영복을 벗고 일반 역할을 맡아 영화출연을 했지만 그다지 성공을 거두지 못했다.

그녀는 1962년 영화 '데인저러스 웬 웻'에서 공연한 라틴계 배우인 페르난도 라마스와 결혼, 영화에서 은퇴했다.

남편 라마스가 1982년 사망한 이후 윌리엄스는 자신의 영화에서 보여준 싱크로나이즈드 수영이 인기를 끌자 다시 각광을 받기 시작했고, 1984년 LA올림픽에서 방송중계 공동사회를 맡기도 했다. 이후 그녀는 아동을 위한 수영 레슨비디오를 냈고, 또 자신의 수영복 브랜드를 출시하기도 했다.

윌리엄스는 지난 1999년 전성기때 자신의 닉네임을 딴 '백만불짜리 인어(The Million Dollar Mermaid)'란 제목으로 자서전도 냈다.

[사진 = gettyimagekorea/멀티비츠] 온라인 뉴스팀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양준혁, 성 스캔들 언급 "술먹고…" 헉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전 야구선수 양준혁이 작년 불거졌던 성 스캔들에 대해 해명했다. 27일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에 스페셜 게스트로 가수 김범룡, 김완선, 양준혁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양준혁은 전 여자...
종합
연예
스포츠
'정직한 후보' 장동주 "즐겁게 촬영하는 선...
'정직한 후보' 라미란 "열일? 물 들어올 때 노 저어야…" 폭소 [MD동영상]
'코미디계의 별이 지다' 故 남보원, 유족·동료 애도 속 발인 엄수 [MD동영상]
'더게임' 옥택연 "시청률 40% 넘으면 임주환과 '내 귀에 캔디' 부를 것"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캡틴 마블2’ 브리 라슨 퇴출 캠페인 시작, “동성애자 흑인 캡틴 마블 원한다”[해외이슈]
“전설의 귀환” 키아누 리브스 ‘매트릭스4’, 2월 샌프란시스코 첫 촬영[해외이슈]
“코비 브라이언트, 아내와 함께 헬기 타지 않기로 약속”[해외이슈]
아리아나 그란데·테일러 스위프트, 그래미어워즈 “빈손” 굴욕[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