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스무살의 애교란 이런것'
치어리더 안지현, 치명적 상큼함
"거시기 털 하나도 없다"
사유리, 초민망 고백
유하나 "최근 이용규와 이혼
기로였는데…"
이상아, 김한석과 이혼 후
자살 시도까지…충격 고백
'완벽 꿀바디' 황보,
레드 비키니로 섹시 카리스마
대성도 놀란 태양의 초고급 차,
가격이 무려…
김태희 동생 이완
"매형 비와 친하냐고? 이제…"
"나경원 의원, 이효리
벤치마킹 해야해"…왜?
싱어송라이터 맹유나, 네팔 봉사의 감동 노래로 재탄생
12-10-26 21:4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은지 기자] 싱어송라이터 맹유나가 최근 방송된 MBC '코이카의 꿈' 봉사활동의 진한 감동을 노래로 승화 시킨다.

현지에서 건축봉사와 함께 음악봉사를 했던 맹유나는 "네팔 아이들의 그 맑고 초롱초롱한 눈빛을 잊지 못한다. 너무도 가슴 벅차고 값진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음악은 전세계 어디에서나 통하는 언어라고 생각한다. 음악을 하고 음악을 할수 있음에 행복했다. 기회가 된다면 사랑과 봉사, 그리고 아름답고 거대한 네팔의 자연를 주제로 노래를 만들고, 더 많은 희망을 전해주고 싶다"고 전했다.

'코이카의 꿈'은 지난 9월 연예인 봉사
단 9명, 일반봉사단 21명등 총 80여명으로 구성돼 2주간 네팔에서 펼친 봉사활동의 다큐멘터리다.

특히 네팔편은 맹유나와 호란 나르샤 기타리스트 최우준, 하모니카 연주자 전제덕, 베이스 저스틴, 퍼쿠션 김정균, 배우 김정태로 구성돼 다른 지역에서는 없는 음악봉사가 있어서 감동이 더했다.

코이카 일행이 봉사한곳은 네팔에서도 오지마을 비레탄티. 코이카 단원들은 이곳 바레탄티 학교의 바닥공사, 운동장 조회대, 입구 길만들어주기, 돌나르기, 미장일까지 봉사를 했다.

맹유나 역시 생전 태어나서 해보지 않았던 건축 봉사에 "울고 싶을 정도로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맹유나는 학교 조회대 무대에 마련된 공연에서 건반을 맡았는데, 비틀즈의 'Across the universe'를 노래할 때 아이들과 출연진 모두가 손잡고 춤추는 광경이 벌어지기도했다.

또 음악봉사단이 미리 준비해간 '레썸 삐리리'라는 네팔 민요는 현지인들과 교감에 큰 가교역할을 했다.

공연 마지막곡으로 들국화의 '축복합니다'를 합창할때는 모두가 가슴 뭉클함으로 눈물을 흘렸다. 맹유나는 "개인적으로는 이번 코이카의 꿈에 참여하면서 평소 존경했던 뮤지션 선배님들과 한무대에 설수 있어서 큰 영광이었다"고 감사를 표했다.

[맹유나. 사진 = JHM사운드 제공] 이은지 기자 ghdpss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유하나"최근 이용규와 이혼 기로였는데…"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유하나가 남편인 야구선수 이용규(한화이글스 외야수)와의 갈등 극복 계기를 공개했다. 19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에서 유하나는 "최근에 남편과 살아야 되나 말아야 되나 기로에 섰을 때, 누구한테 말도 할 수 없어서 점집을 갔다"고 입을 열었다.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더 테이블' 한예리 "김혜옥, 따뜻한 느낌"
'더 테이블' 정은채 "누 되지 않게 노력"
최시원·최강창민 "전역을 명 받았습니다"
'매럭적인 미소' 송지효, 한류 홍보대사
'택시운전사' 천만 돌파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단체로 흥 폭발한 레드벨벳 '첫 콘서트, 해
'애나벨2' 흥행, '컨저링 유니버스' 수입 1조원 돌파
'토르:라그나로크', 검투사 토르 VS 헐크 맞대결 공개
'원더우먼' 패티 젠킨스 감독, 연출료 상승 114억원↑
스티븐 달드리, '스타워즈' 스핀오프
'오비완 케노비' 감독 물망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