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나 벗을래~" 킴 카다시안,
임신중에도 여전한 노출본능
'원조 직캠 여신' 밤비노,
터질듯한 엉덩이에 시선강탈
최강희, 짧아도 너무 짧은 치마
'일어나질 못하네'
'가슴도 어마어마' 장도연,
완전 몸매깡패네
'갈수록 육감적' 강예빈, 시선강탈 비키니 몸매
'어깨 무겁겠어' 미스 섹시백,
눈에 띄는 풍만볼륨
'머슬마니아 출신' 치어리더,
급이 다른 화끈 몸매
채연, 안 입으니만 못한
하의 시스루 '초민망'
현진영 "5공 실세 장세동, 훗날 큰 일 할 때 부른다더니…"
12-10-09 11:3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수습기자] 가수 현진영이 구치소 수감 시절 5공 실세 장세동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현진영은 최근 진행된 케이블채널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 녹화에 참여해 90년대 화려한 전성기와 연이은 약물 파문, 그리고 혹독했던 슬럼프를 극복하며 지금에 이른 파란만장한 인생사를 털어놨다.

이날 방송에서 현진영은 지난 1995년 약물 파문 이후
구치소 수감 시절 수감 동료였던 5공 실세 장세동과의 별난 인연에 대해 말했다.

당시 현진영은 약물 파문에 3번째 연루되며 서울구치소에 수감됐다. 같은 구치소에는 노태우 전 대통령을 비롯해 허삼수, 장세동 등 5공 실세들이 함께 수감 중이었다.

현진영은 "그 중 옆방에 있던 장세동씨와는 잘 알고 지낸 사이"라며 "(장세동이) 출소하며 '나중에 큰일 할 때 부름세'라고 얘기를 하셨는데 전혀 안 불러 주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현진영은 원하는 소리를 내기 위해 녹음 때는 체중을 120kg까지 의도적으로 불린다고 고백했다.

현진영의 인생사가 공개될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는 9일 오후 7시에 방송된다.

[5공 실세 장세동과의 인연을 공개한 가수 현진영(왼쪽). 사진 = tvN 제공] 이승길 수습기자 winnings@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박준형 결혼, '오늘은 지오디 축제의 날'
박준형 "웨딩촬영 때 선글라스 쓴 이유는…"
'컴백' 채연 "있는 그대로의 내 모습 보일 것"
임수정, '팬들의 시선을 집중시키는 동안미모'
'유미의 방' 제작발표회
더보기
믹 재거 사생아母 "우리가 개집에서 임신했다고?" 폭로
패리스 힐튼, 추락하는 비행기속 마지막 모습은?…OMG!
제니퍼 애니스톤, 약혼남 서룩스 외도로 파혼 '충격'
성룡 "마약 물의 빚은 아들 방조명, 매년 6개월씩 감옥살이해야"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자 : 2005년 9월 15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이준형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