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김동현 "8년 만난 여친과 결별"…
한채아 때문?
"휴대폰 잃어버려서…"
설리, 사생활 유출 경보!
"소주 사줘…열받아 미치겠다"
나비, 동민이랑 싸웠어?
'이것이 눈웃음이다' 박보검,
여심 녹이는 애교 교과서
박시연, 갈기갈기 찢긴 치마
'초미니보다 더 야릇'
'행복한 신부' 김정은, 웨딩드레스
입은 사진공개
'엄친딸에게 이런면이' 왕지원,
처음보는 파격 노출
고우리, 수영복 팬티만 입고
제대로 몸매 자랑
'무속인 된 90년대 스타' 황인혁, "어머니 기절"
12-07-03 10: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서현진 기자] 배우 출신 황인혁이 신내림을 받아 무속인이 된 상황을 알렸다.

3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좋은날'에서는 1990년대 광고계를 주름잡던 스타 황인혁이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무병을 통해 무속인으로 살아가고 있는 파란만장한 인생사를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황인혁은 연예인에서 무속인이 되기로 마음을 다잡았던 당시를 떠올리며
"원인모를 아픔을 겪었다. 무속인이 될 운명을 받아들이고 모든 것을 혼자 준비했다. 가족들은 아무도 몰랐다. 경제적으로 독립이 된 상황이라 가능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상한 소리가 들리면서 (무속인 운명을) 피할 수 없었다. 점을 봐주기 시작하면서 돈을 벌게 됐다. 원룸에서 아파트로 옮겼고, 방 한 칸을 신당으로 만들어 어머니가 올 땐 방문을 잠궈 숨겼다. 하지만 더 이상 숨길 방법이 없어서 어머니에게 신당을 공개했는데 한 마디도 못하시고 보자마자 바로 기절하며 쓰러지셨다"고 회상했다.

황인혁은 "어머니께 '내가 원해서 하는게 아니다'고 어쩔 수 없는 상황을 말했지만 어머니는 대성통곡을 하셨다"고 기구한 운명을 말했다.

[연예인에서 무속인의 삶을 살고 있는 황인혁. 사진 = MBC 방송 캡처] 서현진 기자 click077@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사진 및 기사 구매 content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성혜민·강시라·황인선, '저희 귀엽죠?'
김고운, 김옥빈 못지 않은 미모 '우월한 자매'
진세연 "이영애·한효주와 비교? 부담되지만…"
블락비, KBEE2016 홍보대사 위촉 "한류 더 알릴 것"
'우리결혼했어요'
더보기
DC히어로 '플래시', 세스 그레이엄 스미스 감독 하차
'제2의 졸리' 알리시아 비칸데르, '툼레이더' 캐스팅
美매체 "프린스, 에이즈 감염으로 사망" 충격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아이언맨4' 가능하다" 발표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