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코리안특급 안 죽었네' 박찬호,
현역 폼 나오는 시구
'끼부림은 이렇게'…설리,
시스루 입고 교태 작렬
'마블리가 반한 몸매'…예정화,
압도적 S라인 예술이야
차태현 "아내가 돈 관리 다 한다,
내 용돈은…"
민효린, 시스루 속 아찔 각선미
'태양 놀라겠어'
'큰일날 뻔…' 이청아, 가녀린 다리에 걷기도 힘드네
'현빈 가졌으면 됐잖아'…강소라,
몸매까지 다 가진 여자
"재혼 안 하려 했는데…"
임채무, 깜짝 열애 고백
다듀 최자, "이름 뜻? 뛰어난 발육상태 때문"
12-01-18 15:2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힙합그룹 다이나믹 듀오 멤버 최자(본명 최재호)가 자신의 이름에 담긴 '19금 사연'을 공개했다.

17일 오후 손바닥tv '고도리쇼'에 출연한 최자는 자신의 예명에 대해 "중학교 때는 다 '거기서 거기'인데 저는 성인에 가까운 발육상태를 보였
다"며 유난히 성장이 빨랐던 그의 모습에 친구들이 짓궂게 붙여준 별명이 그대로 예명이 되었다고 밝혔다.

최자가 이 같이 이야기하는 동안 마침 멤버 개코(본명 김윤성)가 탁자 위에 있던 바나나를 집어 들어 스튜디오에서는 폭소가 터졌다. 이에 배기성은 "난 소시지나 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직접적으로 표현을 쓰지는 않았지만, 이날 최자의 발언은 파격적인 것으로, 최자가 그동안 지상파 예능 프로그램에서 이름에 대한 질문을 받을 때마다 "19세 미만은 몰라도 된다"고 답한 것과 비교돼 눈길을 끌었다.

[사진 = 다이나믹 듀오 최자]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사진 및 기사 구매 content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공유, 도깨비가 나타났다 '이 남자 갖고 싶네'
'크로스컨트리' 강한나 "유일한 여배우라…"
'고소영 "10년만에 복귀라는 말, 부담스러워"
'보통사람' 라미란 "시나리오 대사 없앴다"…왜?
'3대천왕'
더보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마고 로비, '할리퀸' 분장 모습 첫 공개
'로건' 휴 잭맨 "17년동안 울버린 사랑했다"
'혹성탈출2' 맷 리브스, '더 배트맨' 감독 확정
'제임스 본드 25', 올해 크로아티아 촬영 돌입
스타 패션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