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몸매까지 완벽' 안젤리나 다닐로바,
맥심 화보 접수
'비키니도 문제없어'…루나,
몸매 끝판왕 된 근황
황규림 "정종철 너무 좋아해
쫓아다녔다" 반전 고백
'★ 총출동' 오상진♥김소영 결혼,
화려한 하객 라인업
'오상진 결혼식 참석' 정준호,
최고급 B사 승용차에 시선 강탈
조보아, 야시시한 코코넛밀크 먹방 '내가 다 민망'
'만화 캐릭터인 줄' 치어리더,
밀착의상에 빛나는 핫보디
이시영, 시선 사로잡는 육감 각선미 '운동한 티가 나'
다듀 최자, "이름 뜻? 뛰어난 발육상태 때문"
12-01-18 15:2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힙합그룹 다이나믹 듀오 멤버 최자(본명 최재호)가 자신의 이름에 담긴 '19금 사연'을 공개했다.

17일 오후 손바닥tv '고도리쇼'에 출연한 최자는 자신의 예명에 대해 "중학교 때는 다 '거기서 거기'인데 저는 성인에 가까운 발육상태를 보였
다"며 유난히 성장이 빨랐던 그의 모습에 친구들이 짓궂게 붙여준 별명이 그대로 예명이 되었다고 밝혔다.

최자가 이 같이 이야기하는 동안 마침 멤버 개코(본명 김윤성)가 탁자 위에 있던 바나나를 집어 들어 스튜디오에서는 폭소가 터졌다. 이에 배기성은 "난 소시지나 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직접적으로 표현을 쓰지는 않았지만, 이날 최자의 발언은 파격적인 것으로, 최자가 그동안 지상파 예능 프로그램에서 이름에 대한 질문을 받을 때마다 "19세 미만은 몰라도 된다"고 답한 것과 비교돼 눈길을 끌었다.

[사진 = 다이나믹 듀오 최자]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사진 및 기사 구매 content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뷰티바이블' 유라 "걸데 반응?어울린다더라"
'전주국제영화제' 남규리, 시선 강탈 드레스
'JIFF' 이일화X김선영 '보라·선우엄마의 일탈(?)
'석조저택' 박성웅 "김주혁 악역 잘해…위축"
5월 연예계 전망
더보기
오늘의 인기기사
'아이돌에 배우' 오상진♥김소영 결혼, 화려
SPONSORED
'결혼' 곽부성 "바쁜 스케줄 때문에 허니문 즐길 겨를 없어"
'수영스타' 쑨양, 배우 데뷔…中 드라마 출연
로다주 '닥터 두리틀', '스타워즈9' 피해 개봉 변경
美작가조합 10년만에 파업 임박, 할리우드
위기 고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