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너가 죽었으면 해"…김지우, 악플 고통 호소
전현무 재간 몸짓…"이혜성 난리나겠네"
김지석, 유인영과 친구라더니…아슬아슬
김정현, 복귀 성공 했지만…건강상태는?
맨살 다 드러낸 아찔 자태 치어리더 '헉'
"우한 힘내"…이영애, 열렬히 중국 응원
"사육해야 할 듯"…강한나, 男에 돌직구
이나은, 母 닮아 미인이었네 '붕어빵 모녀'
.
내레이션 현빈, '아프리카의 눈물' 감동 이어가
10-12-04 09: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백솔미 기자] 내레이션에 첫 도전한 배우 현빈이 목소리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움직였다.

현빈은 3일 방송된 MBC 다큐멘터리 '아프리카의 눈물'(연출 장형원·한학수)의 '프롤로그, 뜨거운 격량의 땅'편 내레이션에 참여해 성공적으로 첫 방송을 마쳤다.

이날 방송에서 현빈은 현빈 특유의 나즈막한 목소리로 태초의 자연을 품고 있는 땅이자 인류 탄생의 비밀이 담겨있는 에티오피아에 위치한 오모계곡의 카로족, 수리족, 풀라니족 등 현대문명과는 전혀 접촉이 없는 이들의 원초적인 삶을 전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대부분 현빈의 내레이션에 합격점을 줬다. 그 중에서도 한 네티즌은 장문의 글로 "과하지 않고 튀지 않고
담담하게 객관적인 톤으로 차분하게 그러나, 냉정하지도 지나치게 감성적이지 않게 내레이션 잘하네요"라며 "다큐의 본질은 다큐의 주체인 사람들과 그들의 삶인데 현빈의 목소리보다 다큐에 더 집중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내레이터가 현빈이란걸 중간 중간 잊을 정도였으니 내레이터의 역할인 도우미를 훌륭하게 소화한 것 같다"며 "영상과 목소리가 조화롭게 일체가 됐다"며 현빈의 내레이션에 후한 점수를 줬다.

반면 일부 시청자들은 "내용과 다르게 현빈의 목소리가 무게감이 없고 가벼운 느낌이 많이 들었다. 뭔가 1% 부족한 느낌을 받았다" 등의 의견을 내기도 했다.

앞서 진행된 녹음에서 현빈은 제작진이 OK사인을 냈음에도 자신이 만족하지 못해 계속해서 시도하는 등 열의를 보였다.

당시 녹음을 마치고는 "단편적인 아프리카가 아닌 지금 현재의 아프리카의 전통과 문화 등 다양한 현실모습을 보게 돼서 많은 것을 느낄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하며 "시청자분들도 이 방송을 통해 지구 온난화와 사회문제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되었으면 좋겠다"고 당부의 말을 전한 바 있다.

총 5부작으로 기획된 '아프리카의 눈물'은 현빈의 목소리를 담은 '프롤로그, 뜨거운 격랑의 땅'으로 그 첫 시작을 알렸으며 오는 10일 밤 11시 5분 그 첫번째 이야기 '오모계곡의 붉은 바람'이 방송된다.

['아프리카의 눈물' 내레이션에 참여한 현빈. 사진 = MBC 제공] 백솔미 기자 bs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유인영·김지석, 친구라더니?…의미심장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김지석이 14년 절친 유인영에게 속마음을 고백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우리, 사랑을 쓸까요? 더 로맨스'(이하 '더로맨스')에서 김지석은 일찍 서둘러 작업실을 찾았다. 이어 향초부터 세팅하고, ...
종합
연예
스포츠
트와이스 '트둥이들 못말리는 인기에 공항이 ...
블랙핑크, 공항을 마비시키는 엄청난 인기 [MD동영상]
기성용 "K리그, 조금 더 젊었을 때 돌아오고 싶었다" 왜? [MD동영상]
기성용 "메시같은 세계적인 선수들과 경기, 엄청난 기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종합]‘기생충’ 배급사 “이해해, 트럼프는 자막을 읽을 수 없잖아” 직격탄[해외이슈]
트럼프, '기생충' 오스카 수상 조롱 "한국과 무역 트러블 있는데…도대체 왜!" [해외이슈]
美 래퍼 팝 스모크, 자택 침입한 강도 총에 맞아 사망 '20세 나이에 요절' [해외이슈]
히가시데 마사히로 "카라타 에리카와 불륜…모든 것을 잃었다, 반성" 심경 고백 [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