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조민아, 갑자기 의미심장 글…거짓말 인정?
"홈트하는 아줌마"…이지현, 엄청난 근육질 몸매
슈가 "아미 덕분에 살고 있구나" [LA기자회견]
송혜교, 장기용 휴대폰에 입술 쭉…애교 폭발
탁재훈, 경쟁 프로 '지리산' 언급하며…헉!
권민아, 남친과 알콩달콩…안정 되찾은 일상
이수근 아들, 연습생이라더니 피지컬 '대박'
효린, 신곡 발매 하루 앞두고 돌연 연기…왜?
내레이션 현빈, '아프리카의 눈물' 감동 이어가
10-12-04 09: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백솔미 기자] 내레이션에 첫 도전한 배우 현빈이 목소리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움직였다.

현빈은 3일 방송된 MBC 다큐멘터리 '아프리카의 눈물'(연출 장형원·한학수)의 '프롤로그, 뜨거운 격량의 땅'편 내레이션에 참여해 성공적으로 첫 방송을 마쳤다.

이날 방송에서 현빈은 현빈 특유의 나즈막한 목소리로 태초의 자연을 품고 있는 땅이자 인류 탄생의 비밀이 담겨있는 에티오피아에 위치한 오모계곡의 카로족, 수리족, 풀라니족 등 현대문명과는 전혀 접촉이 없는 이들의 원초적인 삶을 전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대부분 현빈의 내레이션에 합격점을 줬다. 그 중에서도 한 네티즌은 장문의 글로 "과하지 않고 튀지 않고 담담하게 객관적인 톤으로 차분하게 그러나, 냉정하지도 지나치게 감성적이지 않게 내레이션 잘하네요"라며 "다큐의 본질은 다큐의 주체인 사람들과 그들의 삶인데 현빈의 목소리보다 다큐에 더 집중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내레이터가 현빈이란걸 중간 중간 잊을 정도였으니 내레이터의 역할인 도우미를 훌륭하게 소화한 것 같다"며 "영상과 목소리가 조화롭게 일체가 됐다"며 현빈의 내레이션에 후한 점수를 줬다.

반면 일부 시청자들은 "내용과 다르게 현빈의 목소리가 무게감이 없고 가벼운 느낌이 많이 들었다. 뭔가 1% 부족한 느낌을 받았다" 등의 의견을 내기도 했다.

앞서 진행된 녹음에서 현빈은 제작진이 OK사인을 냈음에도 자신이 만족하지 못해 계속해서 시도하는 등 열의를 보였다.

당시 녹음을 마치고는 "단편적인 아프리카가 아닌 지금 현재의 아프리카의 전통과 문화 등 다양한 현실모습을 보게 돼서 많은 것을 느낄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하며 "시청자분들도 이 방송을 통해 지구 온난화와 사회문제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되었으면 좋겠다"고 당부의 말을 전한 바 있다.

총 5부작으로 기획된 '아프리카의 눈물'은 현빈의 목소리를 담은 '프롤로그, 뜨거운 격랑의 땅'으로 그 첫 시작을 알렸으며 오는 10일 밤 11시 5분 그 첫번째 이야기 '오모계곡의 붉은 바람'이 방송된다.

['아프리카의 눈물' 내레이션에 참여한 현빈. 사진 = MBC 제공]
백솔미 기자 bs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미 덕에 살고있구나" [LA기자회견]
[마이데일리 = 로스앤젤레스 이승록 기자] 전 세계 최고 인기 보이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멤버 슈가는 "'꿈이 아닐까' 하는 느낌이 들었다"고 고백했다. 28일(이하 현지시각) 오후 2시 로스앤젤레스 소파이(SoFi) 스타디...
종합
연예
스포츠
송중기·조인성·이광수·구교환 '여심을 사로...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할리우드 악동의 약혼”, 35살 린제이 로한 3억 다이아몬드 반지 자랑[해외이슈]
“콩 심은데 콩난다” 터미네이터X가정부 혼외자 아들, 아빠랑 똑같은 근육질[해외이슈]
뜨겁게 키스하는 사진까지 올리며, “제발 돌아와줘” 전 부인에 애걸하는 힙합스타[해외이슈]
‘미국 뮤지컬의 거장’ 스티븐 손드하임 별세, 향년 91세…전세계 애도물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